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WFM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국과 공모 유죄, 정경심 법정구속

    조국과 공모 유죄, 정경심 법정구속 유료

    ... 최성해 “온갖 욕 먹었는데, 진실은 살아있었다” 사모펀드 의혹 등 경제범죄 혐의와 증거인멸 등 혐의에 대해서는 유무죄가 엇갈렸다. 사모펀드 운용사 코링크PE가 투자한 2차전지 업체 WFM 관련 미공개 정보를 사전에 취득해 이익을 봤다는 혐의에 대해서는 유죄가 선고됐다. 재판부는 조 전 장관의 5촌 조카 조범동씨를 코링크PE와 WFM의 실질적 경영자로 규정한 뒤 정 교수가 ...
  • 조국과 공모 유죄, 정경심 법정구속

    조국과 공모 유죄, 정경심 법정구속 유료

    ... 최성해 “온갖 욕 먹었는데, 진실은 살아있었다” 사모펀드 의혹 등 경제범죄 혐의와 증거인멸 등 혐의에 대해서는 유무죄가 엇갈렸다. 사모펀드 운용사 코링크PE가 투자한 2차전지 업체 WFM 관련 미공개 정보를 사전에 취득해 이익을 봤다는 혐의에 대해서는 유죄가 선고됐다. 재판부는 조 전 장관의 5촌 조카 조범동씨를 코링크PE와 WFM의 실질적 경영자로 규정한 뒤 정 교수가 ...
  • [단독] 정경심 “남편 지위 때문에 돕는게 맞냐” 조범동 “맞다”

    [단독] 정경심 “남편 지위 때문에 돕는게 맞냐” 조범동 “맞다” 유료

    ... 조씨는 정 교수와의 대화에서 조 전 장관을 고려해 투자를 도왔다고 인정했다고 한다. 당시는 조 전 장관이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재직하던 때다. 앞서 정 교수는 조씨로부터 2차전지 업체 WFM의 호재성 미공개정보를 받고 이를 통해 이익을 본 혐의 등으로 구속돼 재판에 넘겨졌다. 검찰은 정 교수가 미공개정보를 이용해 1억 6400만원의 불법 이익을 봤다고 판단해 법원에 부동산 추징보전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