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NC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배중현의 야구 톺아보기] FB%가 28.9%…NC가 파슨스를 선택한 이유

    [배중현의 야구 톺아보기] FB%가 28.9%…NC가 파슨스를 선택한 이유 유료

    NC의 새 외국인 투수 웨스 파슨스는 주 무기로 싱커를 던지며 돋보이는 땅볼 유도 능력을 가졌다. 홈런이 많이 나오는 창원 NC파크에 적합한 무기를 가진 셈이다. 게티이미지 땅볼 유도 능력. NC가 새 외국인 투수를 물색할 때 집중적으로 체크한 부분이다. 김종문 NC 단장은 "홈구장인 창원 NC파크는 플라이볼 투수에게 불리하다"고 말했다. 기록이 말해준다. ...
  • 선수협이 목소리를 내기 시작했다

    선수협이 목소리를 내기 시작했다 유료

    지난해 12월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신임 회장으로 선출된 NC 양의지. 연합뉴스 양의지(NC) 회장 체제 출범 두 달째.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선수협)가 달라졌다. 주요 이슈마다 목소리를 내기 시작했다. KT 불펜 투수 주권은 지난 11일 KBO에 연봉 조정을 신청했다. 주권은 2억 5000만원을 요구했고, 구단은 2억 2000만원을 제시한 뒤 선을 그었다. ...
  • "중심선수로 충분히 평가하고 있다"…관심 쏠린 나성범의 '연봉'

    "중심선수로 충분히 평가하고 있다"…관심 쏠린 나성범의 '연봉' 유료

    NC가 만만치 않은 오프시즌 숙제에 직면했다. 바로 2021시즌 나성범(32)의 연봉 계약이다. 올겨울 메이저리그(MLB) 진출을 시도했던 나성범은 고배를 마셨다. 포스팅(비공개 경쟁입찰) 마감 시간인 10일 오전 7시(한국시간)까지 MLB 어떤 구단과도 계약하지 못했다. NC 잔류가 확정된 나성범은 11일 귀국했다. 이어 창원으로 이동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