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H사태 방지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미공개 정보로 이득 보면 징역 7년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미공개 정보로 이득 보면 징역 7년 유료

    ... 률안(가사근로자)'을 의결했다. 오종택 기자 공직자 이해충돌방지법이 29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2013년 국민권익위원회가 이른바 '김영란'(청탁금지)과 함께 처음 발의한 지 8년 만이다. 최근 한국토지주택공사(LH) 투기 사태가 터지며 급물살을 탄 끝에 이날 안 제정의 마침표를 찍었다. 재석의원 251인 중 찬성 240표, 반대 2표, 기권 9표였다. ...
  • 400만표? '암호화폐 과세' 혼낸다, 대선 앞둔 여야 눈치게임

    400만표? '암호화폐 과세' 혼낸다, 대선 앞둔 여야 눈치게임 유료

    ... 논란이 잠잠해지자 당국은 제도 정비에 슬그머니 손을 놨다. 지금까지 통과된 암호화폐 관련 은 특정금융정보(특금)과 소득세 뿐인데, 특금법은 자금세탁 방지, 소득세법은 세금을 부과하는 ... 분노 여론이 널뛸 수 있다. 국민의힘 관계자는 “누적된 부동산 분노 민심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태 등을 계기로 지난 보궐선거에서 터진 것처럼, 암호화폐 분노도 어디로 튈지 모를 일”이라고 ...
  • 공직자가 직무상 정보 이용해 돈 벌면, 최고 7년 징역 유료

    ... 정무위원회 안소위를 통과했다. 2013년 '김영란'(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률)과 함께 정부안이 국회에 제출된 지 8년여만이다. 지난달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 불 ... 거쳐 본회의에 상정, 오는 29일 본회의에서 처리될 예정이다. 공표 후 1년 뒤 시행돼 LH 사태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심새롬·남수현 기자 saerom@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