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4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이름 '산'처럼 흔들림 없는 신궁 안산

    이름 '산'처럼 흔들림 없는 신궁 안산

    혼성 단체전에서 결승에 이름 '산'처럼 흔들림 없고, 묵직했다. 안산(20·인천대)이 도쿄 올림픽 2관왕에 오르며 신궁(神弓) 계보를 이었다. 안산은 24일 열린 혼성전에서도 김제덕(17)과 함께 우승했다. 이튿날 열린 여자 단체전에서도 강채영(25), 장민희(22)와 함께 금메달을 획득했다. 생애 첫 올림픽에서 2관왕을 달성했다. 안산은 "(연이은 경기에)솔직히 ...
  • 김경문 감독 "4번 타자, 강백호를 내세울 것 같다"

    김경문 감독 "4번 타자, 강백호를 내세울 것 같다"

    ... 없는 상황에서 키움 투수 김동혁의 시속 132㎞ 포심 패스트볼을 공략, 좌측 담장을 넘겼다. 대표팀은 2-1, 1점 리드를 정규이닝까지 지켜내며 승리를 거뒀다. 23일 상무전 9-0 승리, 24일 LG전 2-2 무승부, 25일 키움전에서 2-1로 승리하며 세 경기 전적 2승1무를 기록했다. 김경문 감독은 키움전에 대해 "득점이 많이 나오지 않았지만, 키움전에서는 전반적으로 만족스러운 ...
  • '벌써 2관왕' 안산, 알고보니 전날 밤 늦게까지 경기장 남아 컨디션 조절 어려웠다

    '벌써 2관왕' 안산, 알고보니 전날 밤 늦게까지 경기장 남아 컨디션 조절 어려웠다

    안산의 단체전 경기 장면. 연합뉴스 안산(20, 광주여대)은 2020 도쿄올림픽 대회 사흘째에 벌써 2관왕에 올랐다. 지난 24일 양궁 혼성전에서 금메달을 따낸 안산은 25일 양궁 여자 단체전에서도 우승하며 금메달 2개를 수확했다. 그런 안산은 25일 단체전에서 컨디션 조절하기 쉽지 않은 상황이었음이 밝혀졌다. 안산은 전날 혼성전이 끝난 뒤 김제덕과 함께 ...
  • 대표팀 4번 타자 계보, 강백호가 잇는다

    대표팀 4번 타자 계보, 강백호가 잇는다

    ... 계보. 강백호(22)가 잇는다. 도쿄올림픽에 출전하는 야구 대표팀이 23~25일 사흘 동안 치러진 평가전을 잘 마쳤다. 23일 상무전에서는 9-0으로 승리하며 쾌조의 출발을 보였지만, 24일 LG전과 25일 키움전은 모두 2득점에 그치며 타격감이 제대로 회복되지 않은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김경문 감독은 "득점이 많이 나오지 않았지만, 키움전에서는 전반적으로 만족스러운 경기력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코비치는 첫 '골든 그랜드 슬램', 러데키는 최다 금 도전

    조코비치는 첫 '골든 그랜드 슬램', 러데키는 최다 금 도전 유료

    ... 수영, 체조 등 많은 메달이 걸린 기초 종목에서 미국이 우세하기 때문이다. '수영 황제' 마이클 펠프스(36·미국)는 2016 리우올림픽을 끝으로 은퇴했지만, '수영 여제' 케이티 러데키(24·미국)가 건재하다. 페더러·나달도 못 이룬 업적 달성 관심 올림픽 일정 관련기사 [SPECIAL REPORT]역사상 가장 조용한 올림픽, 막 올랐다 [SPECIAL REPORT]무관중에 메달 ...
  • 조코비치는 첫 '골든 그랜드 슬램', 러데키는 최다 금 도전

    조코비치는 첫 '골든 그랜드 슬램', 러데키는 최다 금 도전 유료

    ... 수영, 체조 등 많은 메달이 걸린 기초 종목에서 미국이 우세하기 때문이다. '수영 황제' 마이클 펠프스(36·미국)는 2016 리우올림픽을 끝으로 은퇴했지만, '수영 여제' 케이티 러데키(24·미국)가 건재하다. 페더러·나달도 못 이룬 업적 달성 관심 올림픽 일정 관련기사 [SPECIAL REPORT]역사상 가장 조용한 올림픽, 막 올랐다 [SPECIAL REPORT]무관중에 메달 ...
  • 범 무서운 줄 모르는 개, 주인까지 위험하게 한다

    범 무서운 줄 모르는 개, 주인까지 위험하게 한다 유료

    ━ 자연에서 배우는 생존 이치 서광원칼럼 7/24 개 중에서도 사냥개는 용맹하다. 자신보다 덩치가 몇 배나 큰 상대를 만나도 물러서지 않고 격렬하게 짖으며 맞서고, 상대가 도망가면 끈질기게 쫓아간다. 쫓아가면서도 계속 짖는다. 상대를 위협함과 동시에 뒤따라오는 사냥꾼에게 자신의 위치를 알리는 것이다. 자신들의 숫자가 적으면 거리를 둔 채 짖으면서 사냥꾼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