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협정 폐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태용의 한반도평화워치] 북한 위협에 제재 완화하면 비핵화 기회 영영 사라진다

    [조태용의 한반도평화워치] 북한 위협에 제재 완화하면 비핵화 기회 영영 사라진다 유료

    ... 앞에서 '굴종의 평화'를 택하는 결과가 되기 때문이다. 그 과정에서 한·미 연합훈련이 영구 폐기되고 한·미 동맹이 군사적으로 이격(decoupling)될 위험성도 높다. 완전한 비핵화 목표 ... 구축' 의제 하에서 협상 테이블에 오를 수 있다. 한·미 동맹, 주한미군, 확장억제, 평화협정의 당사자 문제 등이 핵심 이슈가 될 것이다. 긴밀한 한·미공조를 통해 우리 안보에 해악을 끼치는 ...
  • [박보균 칼럼] 문재인 정권의 고약한 인내

    [박보균 칼럼] 문재인 정권의 고약한 인내 유료

    ... 구도다. 그것으로 주류 역사관은 뒤집어진다. 한반도의 지정학적 구도는 재편된다. 그 속에서 한·미 동맹은 헝클어진다. 한·미·일 3국 공조는 해체 상태다. 문 정권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폐기 카드를 다시 꺼내려 한다. 역병은 나라 이미지를 바꾼다. 한국인의 시선은 재조정됐다. 그 관점은 “중국은 우리에게 무엇인가”다. 시각 재구성의 요인은 축적돼 왔다. 그것은 ...
  • [사설] 총선 지지층 결집 위한 지소미아 파기는 안 된다 유료

    지난해 11월 종료 직전까지 갔던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폐기론이 또다시 청와대에서 힘을 얻는다고 한다. 당시 정부는 “언제든 끝낼 수 있다는 전제하에 종료 통보의 효력을 정지한다”는 희한한 표현을 써가며 폐기 카드를 접었다. 미국의 반발과 한·일 관계 악화 등 지소미아 폐기에서 비롯될 엄청난 후폭풍을 감당할 수 없었기 때문이다. 상황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