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설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8세 데뷔골로 전설 시작, 이강인·손흥민 '평행이론'

    18세 데뷔골로 전설 시작, 이강인·손흥민 '평행이론' 유료

    ... 엘 파이스는 “20세 이하 월드컵의 골든보이가 골을 터트렸다”고 보도했다. 이강인은 6월 폴란드 U-20 월드컵에서 한국을 준우승으로 이끌고 골든볼을 수상했다. 스페인 현지 TV 해설자는 “이 어린 친구는 뭔가 특별한 것 같다”고 칭찬했다. 지난 6일 터키에서 열린 조지아와 평가전에서 손흥민과 이강인이 공격하고 있다. 두 사람은 한국축구 현재이자 미래다. [뉴스1] ...
  • 18세 데뷔골로 전설 시작, 이강인·손흥민 '평행이론'

    18세 데뷔골로 전설 시작, 이강인·손흥민 '평행이론' 유료

    ... 엘 파이스는 “20세 이하 월드컵의 골든보이가 골을 터트렸다”고 보도했다. 이강인은 6월 폴란드 U-20 월드컵에서 한국을 준우승으로 이끌고 골든볼을 수상했다. 스페인 현지 TV 해설자는 “이 어린 친구는 뭔가 특별한 것 같다”고 칭찬했다. 지난 6일 터키에서 열린 조지아와 평가전에서 손흥민과 이강인이 공격하고 있다. 두 사람은 한국축구 현재이자 미래다. [뉴스1] ...
  • 손흥민의 시즌 첫 도움보다 더 큰 상심 남긴 VAR

    손흥민의 시즌 첫 도움보다 더 큰 상심 남긴 VAR 유료

    ... 이상한 VAR 판정의 대상이 됐다. 불운한 일"이라고 전했다. 'mm 단위의 VAR 판정'은 축구 전문가들에게도 날선 비판을 받았다. '레전드'이자 방송 해설자로 활동하고 있는 게리 리네커(59)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오프사이드 판정이 레스터 시티에 도움을 줬겠지만 지금의 VAR는 쓰레기처럼 쓰이고 있다"며 "VAR가 경기에 도움을 주기는커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