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계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20대 청년을 '잃어버린 세대'로 방치할건가 유료

    모든 이가 코로나19의 고통에 시달리는 지금, 유독 남몰래 눈물을 흘리는 사람들이 있다. 누구겠는가. 2020년 통계청 고용 동향을 보면 알 수 있다. 이에 따르면 지난해 청년층(15~29세)의 체감 실업률은 25.1%에 달했다. 청년 넷 중 한 명이 사실상 일자리 밖에 방치돼 있다는 뜻이다. 일할 의지가 있는데도 쉬었다는 청년은 44만8000명에 달했다. 학업을 ...
  • [사설] 20대 청년을 '잃어버린 세대'로 방치할건가 유료

    모든 이가 코로나19의 고통에 시달리는 지금, 유독 남몰래 눈물을 흘리는 사람들이 있다. 누구겠는가. 2020년 통계청 고용 동향을 보면 알 수 있다. 이에 따르면 지난해 청년층(15~29세)의 체감 실업률은 25.1%에 달했다. 청년 넷 중 한 명이 사실상 일자리 밖에 방치돼 있다는 뜻이다. 일할 의지가 있는데도 쉬었다는 청년은 44만8000명에 달했다. 학업을 ...
  • “넉 달 쉬고 두 달 일한다”…36시간 미만 취업자 사상 최대

    “넉 달 쉬고 두 달 일한다”…36시간 미만 취업자 사상 최대 유료

    ... 줄어든 것만 문제가 아니다. 짧게 일하고 적은 돈을 받는 '알바 인생'이 급격히 늘었다. 최대로 늘어난 구직 단념자. 그래픽=김영옥 기자 yesok@joongang.co.kr 14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주당 평균 근로 시간이 36시간 미만인 취업자 수는 595만6000명을 기록했다. 1983년 관련 통계 작성 이후 최대다. 1년 사이 55만4000명(10.3%) 급증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