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테일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내가 트럼프 레지스탕스였다”

    “내가 트럼프 레지스탕스였다” 유료

    커스텐 닐슨 국토안보부 장관(왼쪽)과 그의 비서실장을 지낸 마일스 테일러.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에 대한 '저항세력(Resistance)'을 자처하며 익명의 기고문과 저서로 비판해 온 내부 고발자가 스스로 신원을 공개했다. 11월 3일 미 대선을 눈앞에 두고 모습을 드러내 반(反) 트럼프 전선의 결집 효과를 노린 것으로 보인다. 미 국토안보부 ...
  • WS 우승 갈증 풀어낸 다저스, 오아시스는 '유격수' 시거

    WS 우승 갈증 풀어낸 다저스, 오아시스는 '유격수' 시거 유료

    ... 시거는 2018년 벽에 부딪혔다. 그해 5월 팔꿈치, 8월 엉덩이 수술을 차례로 진행해 26경기 출전에 그쳤다. 하늘 모르고 치솟던 선수 가치가 한순간에 내려앉았다. 백업 자원이던 크리스 테일러가 공백을 기대 이상으로 채워 다저스로선 시거의 빈자리가 크게 느껴지지 않았다. 부상 복귀 첫 시즌이던 지난해 시거는 반등했다. 134경기에 출전해 타율 0.272, 19홈런, 87타점. ...
  • [송재우의 포커스 MLB] 돈 아껴주는 사람을 마다할 구단은 없다

    [송재우의 포커스 MLB] 돈 아껴주는 사람을 마다할 구단은 없다 유료

    ... 하더라도 연봉이 60만 달러(6억7000만원) 정도였다. 작 피더슨과 코리 시거의 연봉은 800만 달러(90억원)를 넘지 않는다. 슈퍼 유틸리티인 엔리케 에르난데스가 590만 달러(67억원), 크리스 테일러는 560만 달러(63억원)이다. 진흙 속의 진주로 인정받는 맥스 먼시는 올해부터 3년, 2600만 달러(294억원) 계약이 적용되지만, 여전히 가성비가 좋다. 이외에도 훌리오 유리아스(100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