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탈원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훈 칼럼] 영혼을 바꿔야 살아남을 한국의 진보 정치

    [최훈 칼럼] 영혼을 바꿔야 살아남을 한국의 진보 정치 유료

    ... 권력을 개인에게 이양하라는 밀레니얼 세대. 실리와 부국강병 외엔 묻지도 말라는 극우 민족주의의 쓰나미…. 그러니 진보의 '선의(善意)'로 출발했으리라 믿고픈 최저임금 인상, 주52시간 근무, 탈원전,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등 우리의 진보 정치는 그냥 '믿음'과 '소망'에만 그치고 말았다. 백전백패! 실패가 아니라 실패하고도 바뀌지 않는 게 무능이다. 성공한 모든 진보 정치는 그 시대에 맞춰 ...
  • [송호근 칼럼] '3고 정치'로 세월은 가고

    [송호근 칼럼] '3고 정치'로 세월은 가고 유료

    ... 의견을 개진할 공평한 멍석을 깔 줄로 기대했다. 집권당 명칭에도 '더불어'를 붙였으니 말이다. 멍석은커녕 진영논리로 울타리를 치고 우리와 그들을 갈랐다. 공론화는 비난회피 기제로 쓰였다. 탈원전과 입시가 선정책, 후공론화의 대표적 사례다. 전기료 인상고지서가 곧 날아들 예정이다. 며칠 전 공표한 자사고와 특목고 일괄폐지도 여의치 않으면 일괄공론화에 붙일 것이다. 일반고 전환에 ...
  • [사설] 임기 후반기 '소통 출발' 국정 기조 변화로 이어져야 유료

    ... 외교·안보에서도 북한에 모든 것을 쏟아붓는 행태에서 벗어나 일본과의 갈등을 끝내고 적극적인 대미 외교를 펼쳐야 한다. 경제 분야에선 한국 경제의 힘을 갉아먹고 있는 소득주도 성장, 탈원전 정책 등을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마땅하다. 소통은 열린 자세로 상대편의 얘기를 듣는 게 중요하다. 소통을 빌미로 자신의 입장만 일방적으로 설득하려하고 합리화 한다면 앞으로 더 나아갈 길이 없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