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와대 수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전영기의 퍼스펙티브] 윤석열 정치적으로 죽는다 해도 진실 변하지 않아

    [전영기의 퍼스펙티브] 윤석열 정치적으로 죽는다 해도 진실 변하지 않아 유료

    ... 단죄함으로써 피해자들의 피눈물을 닦아 주기 바란다”고 한 말은 그가 표적을 정확하게 보고 있다는 뜻이다. 추미애 장관은 엉뚱하게 검찰을 표적으로 삼았다. 그는 사기 범죄자 김봉현이 강기정 전 청와대 수석에게 돈을 줬다고 할 땐 “그렇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하더니 “야당 정치인에게 돈을 줬다. 검찰개혁이 필요하다”는 진술을 하자 득달같이 윤석열 총장 쪽으로 칼끝을 돌렸다. ...
  • [전영기의 퍼스펙티브] 윤석열 정치적으로 죽는다 해도 진실 변하지 않아

    [전영기의 퍼스펙티브] 윤석열 정치적으로 죽는다 해도 진실 변하지 않아 유료

    ... 단죄함으로써 피해자들의 피눈물을 닦아 주기 바란다”고 한 말은 그가 표적을 정확하게 보고 있다는 뜻이다. 추미애 장관은 엉뚱하게 검찰을 표적으로 삼았다. 그는 사기 범죄자 김봉현이 강기정 전 청와대 수석에게 돈을 줬다고 할 땐 “그렇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하더니 “야당 정치인에게 돈을 줬다. 검찰개혁이 필요하다”는 진술을 하자 득달같이 윤석열 총장 쪽으로 칼끝을 돌렸다. ...
  • 사기꾼이라더니…강기정, 고발장에 “김봉현은 두려움 느낀 피해자”

    사기꾼이라더니…강기정, 고발장에 “김봉현은 두려움 느낀 피해자” 유료

    강기정 김봉현(46·구속)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에 대한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의 '대접'이 달라졌다. 김 전 회장을 '질 나쁜 사기꾼'이라고 비난했던 강 전 수석이 불과 4일만에 그를 '피해자'로 바꿔 불렀다. 중앙일보가 20일 입수한 강 전 수석의 고발장에는 '피해자 김봉현'이라는 표현이 나온다. 강 전 수석은 전날 김 전 회장의 옥중 입장문에 등장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