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선군 대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펑더화이 “지구전과 회담 통해 전쟁 끝내려 38선 견지한다”

    펑더화이 “지구전과 회담 통해 전쟁 끝내려 38선 견지한다” 유료

    ... 국력을 낭비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 이유였다. 압록강까지 밀고 올라갔던 국군과 연합군은 중국지원 참전 8개월 후인 51년 6월 중순, 38선 부근까지 퇴각했다. 전선이 원점으로 돌아가고, ... 폭격기, 수송기 등 항공기 1670대와 270척의 함정, 1130량의 탱크와 3000여 문의 대포로 하늘과 바다를 완전히 장악하고 있었다. 보병의 화력과 기동력도 엄청났다. 미군도 약점은 ...
  • '중국인이 70%' 명나라 때 왜구, 노략질과 밀무역 병행

    '중국인이 70%' 명나라 때 왜구, 노략질과 밀무역 병행 유료

    ... 척계광(戚繼光·1528~1588)이란 명나라 장수가 왜구를 토벌하기 위해 조직한 척가군의 기이다. 중국에서는 척계광을 항왜명장, 민족영웅이라고 부른다. 이순신(1545~1598) 장군과 ... 해구를 진왜(眞倭), 명나라 사람들은 가왜(假倭)라고 구분하기도 한다. 포르투갈 선박들도 총과 대포를 앞세우고 밀무역을 노리고 돌아다녔으니 16세기 왜구로 간주되기도 한다. 개인적으로 특정한 ...
  • 펑더화이 “지구전과 회담 통해 전쟁 끝내려 38선 견지한다”

    펑더화이 “지구전과 회담 통해 전쟁 끝내려 38선 견지한다” 유료

    ... 국력을 낭비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 이유였다. 압록강까지 밀고 올라갔던 국군과 연합군은 중국지원 참전 8개월 후인 51년 6월 중순, 38선 부근까지 퇴각했다. 전선이 원점으로 돌아가고, ... 폭격기, 수송기 등 항공기 1670대와 270척의 함정, 1130량의 탱크와 3000여 문의 대포로 하늘과 바다를 완전히 장악하고 있었다. 보병의 화력과 기동력도 엄청났다. 미군도 약점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