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치

통합 검색 결과

중앙그룹 서비스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신용호의 시선] 윤석열만 때리는 그들에 노무현은 뭐라할까

    [신용호의 시선] 윤석열만 때리는 그들에 노무현은 뭐라할까 유료

    ... 돌이켜보면 말이다. 이런 생각을 더 굳게 한 건 며칠 전 지인의 페이스북에 올라온 노무현의 노사모 정기총회 연설(2008년 6월)을 보고나서였다. 퇴임 후 고향으로 내려온 노무현의 사실상 첫 정치연설이었다. 당시 광우병 사태로 촛불 시위가 한창이었다. 문재인 대통령에게 '문빠'가 있다면 노무현에겐 노사모가 있었다. 노 대통령이 그 핵심 지지층에게 뭐라 당부했는지 문 대통령과 여당이 ...
  • 이낙연 “코로나 극복 집중” 황교안 “3년 국정실패 참혹” 유료

    이낙연 후보는 마트에 갔고, 황교안 후보는 마을버스를 탔다.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2일 '정치 1번지' 서울 종로 라이벌의 선택은 비슷했다. 제일 먼저 '서민'을 찾았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이날 0시 24시간 운영되는 창신동의 한 마트에 10여 분간 머물며 주민들의 이야기를 들었다. 한 주민이 “국민이 지금 다 죽고 있다. 국민을 위해 ...
  • [양성희의 직격인터뷰] “마약수사처럼 함정수사해야 아이들 구할 수 있다”

    [양성희의 직격인터뷰] “마약수사처럼 함정수사해야 아이들 구할 수 있다” 유료

    ... 많은 아이가 죽었다. 왜 5년 후를 내다보지 못하고, 희생을 당한 다음에야 꽁무니를 쫓아 법을 만드는가. 마치 누군가 죽어 나가길 기다렸다가, 범죄를 뒤쫓아 다니는 게 법 같았다.” 정치권은 일제히 n번방 재발방지법안 마련을 약속했다. “이런 사건이 터지면 국회의원들은 전담팀 만들고 새로운 법안을 만든다. 3년형을 5년으로 올리고, 이럴 땐 센 법안이 인기다. 하지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