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저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39년전 반지하에서 출발, 이제 유럽 한류의 전진기지로

    39년전 반지하에서 출발, 이제 유럽 한류의 전진기지로

    ... 급격히 느는 데 반해 공간은 협소했고, 누전·누수 사고를 심심찮게 겪었다. 그래도 예산과 부지 선정 등의 문제로 이사는 쉽지 않았다. 39년이란 시간이 그렇게 흘렀다. 20일(현지시간) 저녁 6시. 파리 미로메닐(Miromesnil)역에서 1분 거리에 있는 한 건물 밖에 마치 보란 듯이 태극기가 펄럭이고 있었다. 개관 39년 만에 5배에 달하는 규모로 확장·이전한 주프랑스한국문화원의 ...
  • 밤낮없는 소음, 185건 신고…경찰, 시위 규제 검토

    밤낮없는 소음, 185건 신고…경찰, 시위 규제 검토

    ... 언급되고 있습니다. 이수진 기자입니다. [기자] [영령 따라 한국 교회 일어나리라.] 음악에 맞춰 춤을 추고. [와!] 함성을 지릅니다. [주여!] 큰 목소리로 기도를 합니다. 한기총의 저녁 기도회는 오후 10시를 넘겨 계속되기도 합니다. 참다 못한 주민들이 지난 50일간 112에 신고한 건수는 185건. 하루 4건에 가깝습니다. 이 시위가 있기 전엔 신고가 아예 없거나, ...
  • 한기총, 50일째 청와대 앞 노숙시위…주민들 "못 살겠다"

    한기총, 50일째 청와대 앞 노숙시위…주민들 "못 살겠다"

    ... 증상이 나타나서 이명 때문에 치료비를 청구해야 할 정도로…] 시위와 예배는 밤까지 이어집니다. [유재영/주민대책위원회 간사 : 밤에 옆에서 계속 왕왕 스피커 소리가 나면 주민들이 평온한 저녁을 가질 수 있겠어요?] 500m 떨어진 곳에 있는 서울맹학교 시각장애 학생들이 다니는 만큼 소리를 이용한 수업이 많습니다. 하지만 시위대의 소음이 워낙 커서 학사일정을 제대로 진행하기 ...
  • 소득 떨어지는데 임대료는 올라…'이중고' 자영업

    소득 떨어지는데 임대료는 올라…'이중고' 자영업

    ... 장사는 잘 안 되는데 임대료나 인건비는 오르고 자영업자들의 한숨이 깊어지는 이유입니다. 성화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서울 신촌에서 35년째 영업을 하는 식당입니다. 가장 붐비는 저녁에 2시간 동안 지켜봤습니다. 1층은 대체로 좌석이 차지만, 2층은 일부만 겨우 찰 뿐입니다. 그나마 1층도 9시가 되기 전에 빈 자리가 늘어납니다. [이형우/식당 운영 : (연말) 예약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선집중(施善集中)] 격조 높고 맛있는 음식 … 착한 가격의'하롱베이 럭셔리 크루즈 여행'

    [시선집중(施善集中)] 격조 높고 맛있는 음식 … 착한 가격의'하롱베이 럭셔리 크루즈 여행' 유료

    ... 테마 여행 전문인 베스트레블 인터내셔널은 '베트남의 럭셔리'를 합리적 가격에 누릴 수 있는 '하롱베이 럭셔리 크루즈 여행'을 올해 1월부터 진행해왔다. 매주 화요일 아침에 출발해 토요일 저녁에 도착하는 꽉 찬 4박5일 일정이다. 전현석 대표는 “유럽인이 선망하는 하롱베이 관광이 우리에게 '싸구려 여행'으로 인식되는 것이 안타까워 최고의 호텔·식사·크루즈를 섭외했다”고 말했다. ...
  • 편의점처럼… 금융도 '일상' 속으로

    편의점처럼… 금융도 '일상' 속으로 유료

    ... 시작했다. 그동안의 금융 플랫폼들이 대부분 조회나 이체 등 특정 목적만을 수행한 후 바로 플랫폼을 빠져나오는 '목적지향형' 성격을 띠었다면, 앞으로는 야구를 보고 동호회에 가입하고 오늘의 저녁 식사 메뉴를 추천받을 수도 있게 될 전망이다. 그동안 시중 은행들이 '플랫폼 고도화'를 중심으로 경쟁을 벌였다면, 최근에는 이종 산업과의 결합을 통한 서비스 차별화에 힘을 쏟고 있다. 이는 ...
  • [사설] 2시간 내내 답답함과 아쉬움 남긴 '국민과의 대화' 유료

    우려가 현실이 됐다. 어제 저녁 MBC가 2시간 동안 생방송으로 진행한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는 문재인 대통령이 국민과 직접 소통한다는 취지는 좋았으나 결과적으로는 보여주기 쇼에 그치고 말았다. 질문은 겉돌았고, 답변 역시 원론적 수준에 그쳐 현안과 관련한 궁금증을 해소하기에 턱없이 부족했고 답답했기 때문이다. 실제 방송을 보니 형식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