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저금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미 중앙은행 수장 “저금리 정책 그대로” 유료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당분간 금리를 올리지 않을 전망이다. 제롬 파월 미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은 14일(현지시간) 모교인 프린스턴대 주최로 열린 웨비나에서 “금리를 올릴 때가 오면 틀림없이 그렇게 하겠지만, 그 시기가 아주 가까운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세계 금융위기의 교훈은 너무 빨리 출구를 모색하지 않고 신중해야 한다는 것”이...
  • 한·미 중앙은행 수장 “저금리 정책 그대로” 유료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당분간 금리를 올리지 않을 전망이다. 제롬 파월 미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은 14일(현지시간) 모교인 프린스턴대 주최로 열린 웨비나에서 “금리를 올릴 때가 오면 틀림없이 그렇게 하겠지만, 그 시기가 아주 가까운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세계 금융위기의 교훈은 너무 빨리 출구를 모색하지 않고 신중해야 한다는 것”이...
  • [서명수의 노후준비 5년 설계] 저금리일수록 연금이 일시금보다 인기인 이유

    [서명수의 노후준비 5년 설계] 저금리일수록 연금이 일시금보다 인기인 이유 유료

    ... 그런데 이런 성향도 금리 변동에 따라 바뀌게 된다. 만약 고금리 상황이라면 원숭이는 아침 3개 먹는 것을 미루고 저녁 4개를 선택할 수 있다. 이를 일시금과 연금의 관계로 풀어보면 왜 저금리 기조에선 연금이 더 인기인지 의문이 풀린다. 사실 연금 자체는 그렇게 썩 매력적인 대상이 아니다. 받을 돈을 찔끔찔끔 받는 것보다는 나중에야 어찌 되든 일시금을 한 번에 챙기는 게 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