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자영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오세훈식 거리두기, 타당성 있지만 신중히 접근해야

    [사설] 오세훈식 거리두기, 타당성 있지만 신중히 접근해야 유료

    ... 설명하고 있다. [뉴스1] 오세훈 서울시장이 사회적 거리두기 기준 변경을 주장했다. 업종별로 영업 제한 기준에 차등을 두고,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활용하자는 게 핵심이다. 오 시장은 자영업자의 민생을 고려한다는 뜻에서 이에 '상생 방역'이라는 이름을 붙였다. 오 시장 제안에 타당한 면이 없지 않다. 하지만 방역에 차질이 빚어질 수 있다는 우려도 귀담아들을 필요가 있다. 오후 ...
  • 오세훈 '유흥업소 자정까지 영업' 실험에 난색 표한 정은경 유료

    ... 특성을 고려하지 않은 오후 9~10시 영업정지 등의 정부 대책은 재고돼야 하는 만큼, 업종별 맞춤형 매뉴얼을 마련하라”고 지시했기 때문이다. 오 시장은 “중앙정부의 일률적 거리두기가 자영업자나 소상공인의 과도한 희생을 요구한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서울시는 이에 따라 영업 가능 시간을 유흥·단란·감성주점과 헌팅포차는 오후 5~12시로, 홀덤펍과 주점은 오후 4~11시로, ...
  • “4차 유행 초기”라면서 거리두기는 유지, 어정쩡한 정부

    “4차 유행 초기”라면서 거리두기는 유지, 어정쩡한 정부 유료

    ... 논의할 계획이다. 사회적 거리 두기 주요 조치 내용 그래픽=김주원 기자 zoom@joongang.co.kr 정부가 코로나 4차 유행이 시작됐다면서도 방역의 고삐는 죄지 않은 이유는 자영업자 등의 피해와 시민들의 피로감을 고려한 것이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현재 다중이용시설의 (감염)증가 추세는 분명하지만 소규모 접촉 감염이 계속 우세하다”며 “이런 역학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