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민의 기업] ESG경영 실천 과제 통한 먹거리 복지 확대로 동반성장 이끈다

    [국민의 기업] ESG경영 실천 과제 통한 먹거리 복지 확대로 동반성장 이끈다 유료

    ... 행사였다. aT 사장·감사·노조위원장과 고객사 대표가 ▶안전한 먹거리 순환 체계를 조성하는 녹색경영 실천 ▶국민·농어인·근로자 모두의 가치 존중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 약자 지원 ▶윤리와 인권을 지키고 국민과 소통하는 투명경영 실현 등의 실천과제가 담긴 'ESG경영 선언문'을 낭독하고, 실천 다짐으로 서약서를 제출한 169개 농수산식품기업을 소개했다. 또 김효준 전(前) 한독상공회의소 ...
  • [시론] G7 의전 사진 한 장으로 G8이 될 수는 없다

    [시론] G7 의전 사진 한 장으로 G8이 될 수는 없다 유료

    ... 복원 의지를 분명히 했다. 세계는 중국과 불편한 관계에 있던 G7이 중국에 던지는 메시지에 주목했다. '가치 외교'의 기치 아래 뭉친 G7 정상들은 예상대로 공동성명에서 신장 위구르의 인권과 홍콩의 자율성 존중, 대만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촉구했다. 동·남중국해에서 일방적 현상 변경에도 반대했다. 중국은 많이 불편했을 것이다. 이번 G7 정상회의의 핵심 어젠다를 보면 왜 한...
  • [위성락의 한반도평화워치] 국운 걸린 미·중 대응 노선, 갑자기 바꿔도 되나

    [위성락의 한반도평화워치] 국운 걸린 미·중 대응 노선, 갑자기 바꿔도 되나 유료

    ... 언급이 전혀 없었다. 그러던 한국의 태도에 일대 변화가 관찰된 것은 한·미 정상회담에서였다. 한국은 공동성명에서 최초로 대만해협을 언급한 것은 물론 남중국해, 규칙 기반 국제질서, 민주, 인권, 법의 지배로부터 동맹 강화, 미사일 지침 폐기, 코로나 진원지 조사에 이르기까지 중국이 꺼릴 입장에 대거 동조했다. 역대 어느 정부보다 대폭 미국의 주문을 수용했다. 수십 년간 모호하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