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대남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이대남
출생년도 1973년
직업 경제/기업인
소속기관 [現] 대창종합건설 대표이사사장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중앙시평] '나이 집착 사회' 그 위험성과 후진성

    [중앙시평] '나이 집착 사회' 그 위험성과 후진성 유료

    ... 세대 구분 표지가 도처에서 호출된다. 그뿐이 아니다. 88만원 세대, 삼포 세대, 탈진 세대, 무민 세대(無-Mean) 등 세대를 나타내는 용어는 30여 개가 넘는다고 한다. 최근에는 '이대남 (20대 자)' 과 '이대녀 (20대 여자)'라는 신조어도 등장했다. 특정 공인을 지칭할 때 '○○살 XXX' 또는 '○○년생 XXX' 등과 같은 표현이 신문 기사 제목에 자주 등장하곤 ...
  • [이가영 논설위원이 간다]“산업화ㆍ민주화 세력 '이념 정치'에 종지부…패러다임이 바뀌었다”

    [이가영 논설위원이 간다]“산업화ㆍ민주화 세력 '이념 정치'에 종지부…패러다임이 바뀌었다” 유료

    ... 정치에 종말 고했다” 상당수 전문가들은 이준석 대표의 부상을 'MZ세대의 반란'으로 설명한다. 특히 '이대남(20대 성)'이 가진 불만과 불안을 승화해낸 이 대표에게 2030 성들의 지지가 쏟아졌다는 분석이 힘을 얻는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2030 성들의 대통령 지지율은 계속 하락하다 4ㆍ7 재ㆍ보선의 핵심 변수가 된 LH 사태에서 최고조에 이른다. ...
  • [사설] 볼썽사나운 한·일 정상회담 진실 공방

    [사설] 볼썽사나운 한·일 정상회담 진실 공방 유료

    ... 공개적으로 밝힌 적이 있다. 1965년 국교 정상화 이래 최악의 갈등을 빚고 있는 한·일 관계를 이대로 방치하면 장기간 회복이 불가능한 상태로 추락할 수 있다. 한·일 간에는 경제 분야뿐 아니라 ... 상황 악화 행위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 7월 도쿄 올림픽은 대화 복원을 위한 절호의 기회지만 은 시간이 그리 많지 않다. 일본은 걸어 잠근 대화의 문을 열어야 한다. 한국은 갈등의 원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