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희숙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윤희숙
(尹喜淑 / Yun,Hee-Suk)
출생년도 1970년
직업 정치인
소속기관 [現] 국민의힘 국회의원 제21대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난 임대인이자 임차인” 왜 말 못하나

    [노트북을 열며] “난 임대인이자 임차인” 왜 말 못하나 유료

    ... 언급되는 빈도나, 화제성에서나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앞질렀다. 문재인 대통령을 위협할 정도다. 그를 향한 대중의 분노는 “전셋집 싸게 드리자”는 조롱으로 바뀔 만큼 드높다. 지난 7월 윤희숙 국민의힘 의원은 “나는 임차인입니다”란 국회 5분 발언으로 단숨에 유명 정치인 대열에 올랐다. 홍 부총리야말로 전세 대란을 몸소 겪으며 “나는 임대인이자 임차인”이라고 당당히 외칠 만한데 ...
  • [e글중심] 윤희숙 말 다 맞았네

    [e글중심] 윤희숙 말 다 맞았네 유료

    e글중심 국민의힘 윤희숙 의원은 7월에 국회에서 개정 임대차법의 비현실성을 지적하는 연설을 했습니다. 당시 더불어민주당은 윤 의원 연설을 “극단적일 정도로 선동적”이라고 평가했습니다. 그런데 윤 의원이 예상했던 문제들이 대부분 현실로 나타났습니다. 네티즌들은 결국 윤 의원 말이 다 맞았다고 합니다. #“진짜 전문가는 예상했다” “경제의 ㄱ도 모르는 사람들이 ...
  • 윤희숙 '5분 연설' 맞았다, 전세 난민 양산한 임대차 3법

    윤희숙 '5분 연설' 맞았다, 전세 난민 양산한 임대차 3법 유료

    윤희숙 주택 임대차보호법(계약갱신청구권·전·월세 상한제)의 후폭풍이 부동산 시장을 휩쓸고 있다. 전세 매물이 실종됐고, 드물게 나오는 매물의 전셋값은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다. 정부와 여당은 지난 7월 31일 이 법을 광속으로 통과·시행하며 “임대차 3법은 20대 국회에서 충분히 논의됐고, 추가논의보다 속도가 중요하다”며 주장했다. 당시 브레이크 없던 국회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