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상철의 차이나는 차이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유상철의 차이나는 차이나] 사회주의 대체한 중국 애국주의가 한류(韓流) 때린다

    [유상철의 차이나는 차이나] 사회주의 대체한 중국 애국주의가 한류(韓流) 때린다 유료

    처음엔 효리였다. 예명으로 '마오'가 어떨까 하고 던진 말이 문제였다. 중국이 발끈했다. 건국의 주역 마오쩌둥(毛澤東)을 한낱 오락 소재로 치부한 게 아니냐며 들끓었다. 8월의 일이었다. 10월 초엔 방탄소년단(BTS)이 도마 위에 올랐다. 밴 플리트상 수상 소감으로 한·미가 겪은 고난의 역사를 기억하겠다고 했는데 중국 네티즌이 문제를 제기했다. 한국전쟁...
  • [유상철의 차이나는 차이나] 시진핑은 이제 마오가 되고 있다…'총서기' 넘어 사실상 '당 주석'

    [유상철의 차이나는 차이나] 시진핑은 이제 마오가 되고 있다…'총서기' 넘어 사실상 '당 주석' 유료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그칠 줄 모르는 권력 추구는 그 끝이 어디인가. 2012년 11월 중국 공산당 총서기로 선출돼 중국의 1인자가 됐지만 8년이 지난 지금에도 시 주석의 권력 강화 행보는 쉼 없이 계속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무얼 더 얻으려는 걸까. 시진핑은 2012년 11월 중국 공산당 총서기가 돼 중국의 1인자가 됐지만 8년이 지난 지금도...
  • '차이나머니는 빚의 덫'…중국, 지하드 새 테러 타깃 됐다 유료

    ... 경고가 나왔다. 싱가포르 난양이공대학의 테러 전문가인 모하메드 시난 시예흐는 14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게재한 칼럼을 통해 이같이 주장했다. 지난 8월 말 인도네시아 당국은 ... 하는 일이 많아지면서 지하디스트의 눈에 미국을 대신하는 새로운 악당으로 부상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는 것이다. 베이징=유상철 특파원 you.sangchul@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