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올해의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COTY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1년째 맞은 '올해의 차' 경쟁 시작…13개 차 1차관문 넘었다

    11년째 맞은 '올해의 차' 경쟁 시작…13개 차 1차관문 넘었다 유료

    16일 서울 서소문로 중앙일보 본사에서 열린 '2020 중앙일보 올해의차(COTY)' 1차 심사에서 심사위원들이 토론하고 있다. [사진 오토뷰] “벤츠 EQC는 1회 충전 후 주행가능 거리가 309㎞인데 다른 전기차보다 짧은 것 아닌가요?” “EQC는 효율성을 넘어 퍼포먼스까지 고려한 모델이기 때문에 주행거리가 짧은 편입니다. 다만 급속으로 40분 만에 완전충전이 ...
  • 11년째 맞은 '올해의 차' 경쟁 시작…13개 차 1차관문 넘었다

    11년째 맞은 '올해의 차' 경쟁 시작…13개 차 1차관문 넘었다 유료

    16일 서울 서소문로 중앙일보 본사에서 열린 '2020 중앙일보 올해의차(COTY)' 1차 심사에서 심사위원들이 토론하고 있다. [사진 오토뷰] “벤츠 EQC는 1회 충전 후 주행가능 거리가 309㎞인데 다른 전기차보다 짧은 것 아닌가요?” “EQC는 효율성을 넘어 퍼포먼스까지 고려한 모델이기 때문에 주행거리가 짧은 편입니다. 다만 급속으로 40분 만에 완전충전이 ...
  • 기다려 팰리세이드, 한국GM·포드의 반격

    기다려 팰리세이드, 한국GM·포드의 반격 유료

    ... 판매 시장이 달아오를 조짐이다. 상반기 가장 화제를 모았던 차량 중 하나는 현대차의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팰리세이드다. 지난 3월 국내 최고 권위의 자동차 시상식인 '2019 중앙일보 올해의차(COTY)'에서 트로피를 거머쥔데 이어 최장 1년 가까이 출고가 지연되는 사태가 벌어지기도 했다. 그만큼 국내 소비자에게 인기를 누렸다는 뜻이다. 팰리세이드가 국내 대형 SUV 시장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