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염경엽 감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57세 류중일 떠난 자리…'올드보이'에 기회 있을까

    57세 류중일 떠난 자리…'올드보이'에 기회 있을까 유료

    프로야구 KBO리그에 '올드보이' 감독이 설 자리가 좁아지고 있다. 올해 KBO리그 최고령 사령탑이던 류중일(57) 감독이 LG 트윈스를 떠났다. 정규시즌 4위 LG는 지난 5일... 기대했지만, 지난 3년간 정규시즌에서 8위→4위→4위에 머물렀다. 또 다른 50대 사령탑인 염경엽(52) 전 SK 와이번스 감독은 건강 악화로 팀을 떠났다. 우승 후보로 꼽혔던 SK는 올 시즌 ...
  • 57세 류중일 떠난 자리…'올드보이'에 기회 있을까

    57세 류중일 떠난 자리…'올드보이'에 기회 있을까 유료

    프로야구 KBO리그에 '올드보이' 감독이 설 자리가 좁아지고 있다. 올해 KBO리그 최고령 사령탑이던 류중일(57) 감독이 LG 트윈스를 떠났다. 정규시즌 4위 LG는 지난 5일... 기대했지만, 지난 3년간 정규시즌에서 8위→4위→4위에 머물렀다. 또 다른 50대 사령탑인 염경엽(52) 전 SK 와이번스 감독은 건강 악화로 팀을 떠났다. 우승 후보로 꼽혔던 SK는 올 시즌 ...
  • SK가 원한 '2년 감독' 김원형

    SK가 원한 '2년 감독' 김원형 유료

    올 시즌 9위에 그친 SK가 김원형(48) 두산 투수 코치를 새 감독으로 선임했다. 김원형 신임 감독은 곧바로 두산을 떠나 SK에 합류, 9일 마무리 훈련부터 SK를 지휘하게 됐다. ... 2017년 트레이 힐만과 2년 160만 달러(18억원) 계약까지 민경삼 사장이 주도했다. 전임 염경엽 감독이 SK와 3년 25억에 계약할 땐 민경삼 사장이 야구단을 떠나 있었다. 그가 돌아온 뒤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