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앤더슨 프랑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추신수 6월 4할타…두 달 만에 적응했나

    추신수 6월 4할타…두 달 만에 적응했나 유료

    ... 투심, 컷패스트볼, 싱커 등) 타율이 0.316으로 유독 높았고, KBO리그에서도 빠른 볼에는 강하다. 홈런 10개 중 7개가 직구였는데, 평균 구속이 시속 145.7㎞였다. 7호 홈런은 앤더슨 프랑코(롯데 자이언츠)의 시속 157㎞ 직구를 잡아당긴 거였다. 빠른 공을 잘 치면 느린 공도 잘 칠 것 같지만, 그렇지 않다. 타격 타이밍을 바꾸는 게 쉽지 않다. 김원형 SSG 감독은 ...
  • 추신수 6월 4할타…두 달 만에 적응했나

    추신수 6월 4할타…두 달 만에 적응했나 유료

    ... 투심, 컷패스트볼, 싱커 등) 타율이 0.316으로 유독 높았고, KBO리그에서도 빠른 볼에는 강하다. 홈런 10개 중 7개가 직구였는데, 평균 구속이 시속 145.7㎞였다. 7호 홈런은 앤더슨 프랑코(롯데 자이언츠)의 시속 157㎞ 직구를 잡아당긴 거였다. 빠른 공을 잘 치면 느린 공도 잘 칠 것 같지만, 그렇지 않다. 타격 타이밍을 바꾸는 게 쉽지 않다. 김원형 SSG 감독은 ...
  • 홈·원정 같은 투수 맞아?…'두 얼굴의 투수' 롯데 프랑코의 숙제

    홈·원정 같은 투수 맞아?…'두 얼굴의 투수' 롯데 프랑코의 숙제 유료

    사진=일간스포츠, 롯데 제공 롯데 앤더슨 프랑코(29)는 두 얼굴의 투수다. 프랑코는 2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키움과의 경기에서 총 27명의 타자를 상대하는 동안 몸에 맞는 ... 챙겼다. 반면 가장 자주 마운드에 오르는 사직 홈 구장에선 승리 없이 3패만 기록하고 있다. 프랑코를 '두 얼굴의 투수'라고 볼 수 있는 이유다. 총 5차례씩 똑같이 이뤄진 홈과 원정 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