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빙성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군 “북, 공무원 사살 전 구조하려던 정황” 야당 “구차한 발뺌” 유료

    ... 실무자가 (실종된 이씨가 북한 선박에 의해 발견된 것을) 최초 인지했다”며 “최초 인지한 지 2시간 뒤 북한이 실종자의 신원을 확인하는 정황을 인지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 첩보가 신빙성 있는 정황으로 확인돼 내용을 분석하고, 군 수뇌부까지 보고하는 데는 상당한 시간이 소요됐다”고 해명했다. 이 역시 군의 첩보 분석에 시간이 걸리면서 자국민 송환을 요구할 시간을 놓쳤다는 비판에서 ...
  • 국민 사살됐는데…여당, 종전선언·북한 관광 결의안을 상정

    국민 사살됐는데…여당, 종전선언·북한 관광 결의안을 상정 유료

    ... 부유물만 태운 것인지, 우리 측 첩보망 분석처럼 시신까지 태운 것인지에 대해선 남북협력조사가 필요하다”며 “생각하기에 따라 남북 양측 주장이 서로 맞을 수도 있다는 부분이 있는 것 같다. 다만 국방부의 보고를 보니 군의 첩보가 상당히 신빙성이 높다고 추측이 가능할 만한 것이란 느낌을 받았다”고 했다. 손국희·하준호 기자 9key@joongang.co.kr
  • 국민이 불탔는데 국민은 언론보고 알았다…논란의 '文 10시간'

    국민이 불탔는데 국민은 언론보고 알았다…논란의 '文 10시간' 유료

    ... 8시30분부터 9시까지 안보실장(서훈)과 대통령비서실장(노영민)이 대면 보고를 했다”고 발표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이 대면 보고 7시간 30분 전인 23일 새벽 1시부터 2시30분까지 첩보의 신빙성을 확인하기 위한 관계장관 회의가 장관급만 5명이 참석해 청와대에서 열렸다. 민감하고 중요한 메가톤급 안보 사안에 관한 내용을 군 통수권자인 문 대통령만 23일 아침까지 몰랐고, 관계장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