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트라이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피플] 3개월 만에 돌아온 구창모, 우승 선물 받은 NC

    [IS 피플] 3개월 만에 돌아온 구창모, 우승 선물 받은 NC 유료

    ... 풀카운트에서 던진 시속 131㎞ 슬라이더로 헛스윙 삼진을 잡아냈다. 구창모는 7회 초에도 등판해 깔끔하게 세 타자를 범타 처리한 뒤 8회 김진성에게 배턴을 넘겼다. 투구수는 19개(스트라이크 13개). 구단 전력분석에 따르면 직구 최고 구속은 시속 144㎞까지 찍혔다. 부상 전 보여준 시속 150㎞에 육박하는 빠른 공은 아니었지만, 별다른 통증 없이 복귀전을 마쳤다는 데 의미가 ...
  • [이건희 별세] "3만불 되면 노조 해도 되지 않나" 생전 반문

    [이건희 별세] "3만불 되면 노조 해도 되지 않나" 생전 반문 유료

    ... 시킬 줄 아는 것과 가르치는 것과 평가하는 것)'의 차이와 기능을 강조했습니다. 품질은 협상의 대상이 아니다, 품위경영, 브랜드가치, 속도경영, 신상필벌, 지역전문가과정, 패자부활전, 쓰리 스트라이크아웃 제도,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으로 국제경기 유치와 스폰서, 해커의 채용, 7전 8기에 대한 이해를 균형 있게 구사했습니다. 복지는 파격적이었으며 임직원의 생활불안을 해결하는 문제도 ...
  • [김식의 엔드게임] 굿바이 김별명

    [김식의 엔드게임] 굿바이 김별명 유료

    ... 스윙을 만들어 유지했다. 그가 2012년 올스타 홈런더비에서 우승하자 한 외국인 투수는 "놀랄 일이 아니다. 김태균이 마음만 먹으면 더 많은 홈런을 칠 수 있다는 걸 알고 있었다. 그는 스트라이크존 앞에서 때리기도 하지만 존을 통과한 공도 때려내는 타자"라고 말한 바 있다. 김성근 전 한화 감독 등의 이론가들도 김태균의 타격을 리그에서 가장 높게 평가했다. 김태균은 지난 2년 동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