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새해 수출 상큼한 출발, 반도체 선전 힘입어 11% 늘었다

    새해 수출 상큼한 출발, 반도체 선전 힘입어 11% 늘었다 유료

    ... 수출 감소는 계속됐다. 수입은 지난해와 비교해 1.5% 소폭 늘어난 285억9800만 달러를 기록했다. 반도체(22.5%)·무선통신기기(20.5%)·기계류(6.2%) 등 올해 호황이 예상하는 분야 자본재 수입이 많이 늘었다. 이 영향으로 무역수지(수출-수입)는 3억6800만 달러 감소했다. 세종=김남준 기자 kim.namjun@joongang.co.kr
  • 새해 수출 상큼한 출발, 반도체 선전 힘입어 11% 늘었다

    새해 수출 상큼한 출발, 반도체 선전 힘입어 11% 늘었다 유료

    ... 수출 감소는 계속됐다. 수입은 지난해와 비교해 1.5% 소폭 늘어난 285억9800만 달러를 기록했다. 반도체(22.5%)·무선통신기기(20.5%)·기계류(6.2%) 등 올해 호황이 예상하는 분야 자본재 수입이 많이 늘었다. 이 영향으로 무역수지(수출-수입)는 3억6800만 달러 감소했다. 세종=김남준 기자 kim.namjun@joongang.co.kr
  • 바이든이 통크게 돈 푼다는데, 정부는 달러 곳간 점검 왜?

    바이든이 통크게 돈 푼다는데, 정부는 달러 곳간 점검 왜? 유료

    ... 늘어나는 것을 걱정하기보다 경제 회복을 위해 크게 행동해야 한다”며 호응했다. 시장에 달러 유동성이 넘칠 전망이다. 문제는 향후 경기 회복에 따라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금리를 인상할 경우 국내 시장에서 달러가 썰물처럼 빠져나갈 수 있다는 점이다. 금융 당국이 외환 위기 선제 대응에 나선 이유다. 세종=김기환 기자 khkim@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