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실무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교황 새책 '꿈꾸는자'… 미국 인종차별, 중국 종교 박해 비판적 언급

    교황 새책 '꿈꾸는자'… 미국 인종차별, 중국 종교 박해 비판적 언급

    ... 야지디는 이라크 북부의 쿠르드족 중에서도 야지디교를 믿는 자들이다. 이에 대해 중국은 외교부 대변인을 통해 "중국은 항상 소수민족의 법적 권리를 평등하게 지키고 있다"며 "교황의 발언은 사실무근"이라고 즉각 반발했다. 교황은 언론에 대해서도 "일부 언론은 코로나19가 감기에 지나지 않고, 외국인 탓이며, 사람들을 보호하기 위한 제한조치가 국가의 부당한 개입이라고 설득하려고 한다"고 ...
  • '검사 술접대' 있었다는 그날…수백만 원 '술값 메모' 확보

    '검사 술접대' 있었다는 그날…수백만 원 '술값 메모' 확보

    ... 또 "수사를 지켜봐 달라"고 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조성혜) JTBC 핫클릭 김봉현 "동석자도 술접대 인정"…해당 검사들은 부인 "문무일·김오수에 로비" 녹취록 보도…김봉현 "사실무근" 김봉현, 술접대 날짜 지목…"내비게이션에 증거 있어"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
  • “검사 접대” 김봉현 “부당하게 미결구금…더 말하지 말라?”

    “검사 접대” 김봉현 “부당하게 미결구금…더 말하지 말라?”

    ... 서울의 한 술집. 뉴스1 또한 버닝썬 사건 당시 '경찰총장'으로 불렸던 청와대 행정관 출신 윤모 총경이 김 전 회장의 부탁을 받고 수원여객 전 임원의 도피를 도왔다는 보도와 관련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그는 “문자를 주고받았던 지인은 김 전 이사를 볼모로 잡고 도피를 도왔다”며 “그가 함부로 행동하지 못하도록 아무 관련도 없는 윤 총경 등을 거론하며 허풍을 떤 것”이라고 ...
  • 김봉현 "동석자도 술접대 인정"…해당 검사들은 부인

    김봉현 "동석자도 술접대 인정"…해당 검사들은 부인

    ... 부인한 걸로 전해집니다. 그동안 A변호사는 JTBC에 "검사들과의 술자리는 없었다"는 입장을 여러 차례 밝혀왔습니다. JTBC 핫클릭 "문무일·김오수에 로비" 녹취록 보도…김봉현 "사실무근" 김봉현, 술접대 날짜 지목…"내비게이션에 증거 있어" '검사 술접대 날짜' 추린 김봉현…"청문회 열어달라"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ll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봉현 입장문 속 검사는 윤갑근·이성범? 여권 폭로에 윤갑근 “그와 일면식도 없다” 유료

    ... 당시 김 전 회장을 구속했다”고 반박했다. 김장겸 전 사장은 페이스북 글에서 “이강세 전 사장이 김 전 회장을 집안 동생이라며 소개해 3명이 만난 적이 두어 차례 있지만, 그 자리에서 라임 얘기를 들어본 적은 없다. 정치인들을 소개해 준 적도 없으며, 김 전 회장의 주장은 사실무근”이라고 강조했다. 김수민 기자 kim.sumin2@joongang.co.kr
  • 벼락스타 되자 서로 할퀸다…'가짜 사나이'로 본 유튜버 세계

    벼락스타 되자 서로 할퀸다…'가짜 사나이'로 본 유튜버 세계 유료

    ... 회복에 걸리는 속도는 보다 빠른 편이다. 인기 유튜버 송재익은 7월 '피자나라치킨공주'에서 치킨을 배달받았는데, 누군가 베어먹은 흔적이 있다고 방송해 파문을 일으켰다. 확인 결과 사실무근이었다. 이에 송재익은 사과 영상을 올리고 자숙을 선언했으나 한 달 뒤 활동을 재개했다. 하재근 대중문화평론가는 “유튜버에게 기대하는 도덕적 기준이 낮다 보니, 연예인이라면 상당 기간 활동을 ...
  • “당 밖서 원로다운 방식으로 도와달라” 이낙연, 동교동계 복당 논란에 선 그어 유료

    ... 직접 분명한 메시지를 내는 게 맞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이 대표가 최근 정 전 고문을 만났다는 사실과 함께 동교동계 복당이 이슈로 떠오르자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전날(11일) “전혀 사실무근이며 앞으로도 계획이 없다”는 문자메시지를 기자들에게 보냈다. 하지만 이것만으론 부족하다는 지도부의 판단에 따라 이 대표가 직접 나서게 됐다고 당 관계자들은 설명했다. 이 대표는 정 전 고문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