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예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삼성화재 '득점 2위' 박철우 활약의 빛과 그림자

    삼성화재 '득점 2위' 박철우 활약의 빛과 그림자

    ... 미미하나, 국내 선수들이 똘똘 뭉쳐 뛰고 있다. 그 중심엔 베테랑 박철우(34)가 있다. 박철우는 8경기에서 총 193점을 뽑아, 득점 2위에 올라 있다. 부문 선두 대한항공의 비예나(200점)와 큰 차이가 없다. 득점 5걸 안에 국내 선수는 박철우가 유일하다. 성공률 역시 54.57%, 3위로 순도 높은 활약이다. 외국인 선수의 활약도가 거의 제로에 가까운 삼성화재가 ...
  • OK저축은행 1위 이끈 송명근, 1라운드 MVP

    OK저축은행 1위 이끈 송명근, 1라운드 MVP

    ...)은 송명근이 기자단 투표에서 29표 중 21표를 얻어 1라운드 최우수선수로 뽑혔다고 6일 발표했다. 송명근은 박철우(삼성화재·4표), 정지석(대한항공·2표), 이민규(OK저축은행), 비예나(대한항공, 이상 1표)를 제쳤다. 관련기사 돌도사 기 받은 송명근, OK저축은행 5연승 이끌다 송명근은 1라운드 6경기에서 득점 9위(101점), 공격 종합 6위(성공률 51.81%), ...
  • OK저축은행 송명근, 1라운드 MVP 수상…개인 두 번째

    OK저축은행 송명근, 1라운드 MVP 수상…개인 두 번째

    ... 1라운드 남자부 MVP로 선정됐다. 송명근은 도드람 2019~2020 V리그 1라운드 MVP 기자단 투표에서 총 29표 중 21표를 얻어 박철우(삼성화재·4표) 정지석(대한항공·2표) 비예나(대한항공·1표) 이민규(OK저축은행·1표)를 제쳤다. 2013~2014 4라운드 MVP에 이어 개인 두 번째 수상이다. 송명근은 1라운드 6경기에서 101점을 올려 득점 전체 9위, 국내 ...
  • '센터 양효진 맹활약' 현대건설, 도로공사 3-0 완파

    '센터 양효진 맹활약' 현대건설, 도로공사 3-0 완파

    ... 현대캐피탈 시즌 첫 승 남자 프로배구 우리카드, 한전 3-1로 잡고 시즌 3승 GS칼텍스, 흥국생명 완파…삼성화재, 대한항공 꺾고 2연승 대한항공, OK저축은행 잡고 컵대회 우승…MVP 비예나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삼성화재 '득점 2위' 박철우 활약의 빛과 그림자

    삼성화재 '득점 2위' 박철우 활약의 빛과 그림자 유료

    ... 미미하나, 국내 선수들이 똘똘 뭉쳐 뛰고 있다. 그 중심엔 베테랑 박철우(34)가 있다. 박철우는 8경기에서 총 193점을 뽑아, 득점 2위에 올라 있다. 부문 선두 대한항공의 비예나(200점)와 큰 차이가 없다. 득점 5걸 안에 국내 선수는 박철우가 유일하다. 성공률 역시 54.57%, 3위로 순도 높은 활약이다. 외국인 선수의 활약도가 거의 제로에 가까운 삼성화재가 ...
  • [V-리그]외인 기량+연착륙에 달린 시즌 초반 판도

    [V-리그]외인 기량+연착륙에 달린 시즌 초반 판도 유료

    ... 농사를 좌우한다. 한 순간에 우승 후보도 도약하기도 한다. 변수가 많은 올 시즌은 더 심화될 전망이다. 2018~2019시즌 정규리그 우승팀 대한항공은 보물을 얻었다. 외인 안드레스 비예나(26)가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트라이아웃이 열린 5월에는 V-리그에 지명된 역대 외인 가운데 최단신(192cm)으로 주목받았다. 박기원 대한항공 감독이 "스피드 배구를 추구하기 위해 고심 ...
  • [V-리그 개막]감독들의 인연이 코트 열기 불태운다

    [V-리그 개막]감독들의 인연이 코트 열기 불태운다 유료

    ... 신구 대결도 있다. V-리그에서 득점왕만 세 번 차지하며 삼성화재 왕조 시대를 견인한 가빈 슈미트는 한국전력 소속으로 한국 무대에 돌아왔다. 역대 최단신(192cm) 외인 선수인 안드레스 비예나(대한항공)의 연착륙 여부도 주목된다. 시즌 중반에는 2020 도쿄 올림픽 최종 예선 일정으로 인해 9일 동안 휴식기를 가진다. 대표팀 차출 선수의 체력 관리, 각 팀의 승수 관리도 시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