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병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추미애, 보좌관 카톡 추궁에 “기억 못한 것, 거짓말 안했다”

    추미애, 보좌관 카톡 추궁에 “기억 못한 것, 거짓말 안했다” 유료

    ... 말했다. 오종택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아들 서모씨 관련 의혹 제기를 이어가고 있는 야당과 언론을 겨냥해 “장편소설을 쓰려고 했다는 생각이 든다”고 비판했다. 2017년 6월 서씨의 병가 연장과 관련해 당시 보좌관과 나눴던 카카오톡 대화에 대해서는 “기억하지 못한다”고 밝혔다. 12일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국정감사장에서다. 이날 국감의 핵심 논쟁거리는 추 ...
  • [서소문 포럼] 추미애, 당직사병에 답하라

    [서소문 포럼] 추미애, 당직사병에 답하라 유료

    ... 현역 병사 중에 휴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부모 보좌관의 도움을 받는 경우가 몇이나 될까. 서울동부지검이 공개한 추 장관과 보좌관의 카톡 대화 내용을 보면, 추 장관은 보좌관이 아들의 병가 연장을 시도했다는 것을 보고받아 알고 있었다. 논란이 된 상급부대 대위의 전화번호를 보좌관에게 전달한 기록도 나온다. 보좌관은 국회의원의 공적 업무를 돕기 위해 존재한다. 의원 가족의 사적 ...
  • [분수대] 내부고발

    [분수대] 내부고발 유료

    박진석 사회에디터 묘한 보도자료였다. 서울동부지검이 28일 오후 3시 기습적으로 배포한 '법무부 장관 아들의 병가 관련 의혹 고발사건 공보자료' 말이다. 서두는 특별하지 않았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아들 서모씨의 무혐의 불기소 처분은 충분히 예상 가능했던 결과였다. 구색을 맞출 필요도 없다는 듯 사실상 연루자 전원을 무혐의 처분한 과감성이 조금 돋보였을 뿐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