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법무부 장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야권의 별' 尹 기죽인 文 한마디···핍박 줄자 지지율도 주춤

    '야권의 별' 尹 기죽인 文 한마디···핍박 줄자 지지율도 주춤 유료

    윤석열(왼쪽) 검찰총장과 추미애 법무부 장관. [연합뉴스] 별의 일생은 정치인의 삶과 닮았다. 별이 태어나려면 우주 공간의 성운이 중력에 의해 모아져야 한다. 정치인이 되려면 흩어져 ... 퇴장했다. 그의 퇴장은 동시에 '추·윤 갈등'이라는 언론 기사도 퇴장시켰다. 많은 전문가들은 “추 장관이 물러나면서 윤 총장의 언론 노출 빈도가 줄었고, 그게 여론조사에 반영됐다 ”고 입을 모은다. ...
  • [사설] '맹탕 청문회' 언제까지 계속할 건가 유료

    박범계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어제 국회 인사청문회는 '맹탕·부실 청문회'의 재탕이었다. 3선 여당 의원이 어느 직위보다 정치 중립이 필요한 법무부 장관을 맡는 것 자체가 부적절한 ... 이런 요식행위 청문회가 특히 이 정부 들어 습관처럼 되풀이된다는 사실이다. 전임인 추미애 장관, 그 전임자인 조국 장관 인사청문회가 모두 같은 패턴이었다. 핵심 쟁점이던 울산시장 선거 개입 ...
  • [사진] 박범계 “추미애는 직구, 난 변화구”

    [사진] 박범계 “추미애는 직구, 난 변화구” 유료

    박범계 “추미애는 직구, 난 변화구” 박범계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박 후보자는 “문재인 정부의 마무리 투수로서 검찰개혁을 위한 제도를 안착시키겠다”면서도 “추 장관은 시대적 상황이 '직구'를 요구했지만, 지금은 다양한 변화구도 활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사법시험 존치 주장 고시생 폭행, 위장 전입 의혹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