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법무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국·김명수 자기성찰 없이 뻔뻔, 상상하기 힘든 인간형”

    “조국·김명수 자기성찰 없이 뻔뻔, 상상하기 힘든 인간형” 유료

    ... 임명하지 않았나. 그렇게 무례할 사람으로 안 보였는데 자기 고집에 갇힌 건지 더 많은 무리를 저지른다. 그분의 겸손함, 인정스러움, 관용적인 태도를 희망적으로 봤는데 조국이나 추미애를 법무부 장관으로 쓰면서 내면적 갈등을 일으키지 않았나 싶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그대로 잡고 싶으면서도 추미애를 내세워 검찰개혁을 하고 싶은 갈등 아니었나 싶은데, 이제는 일방적으로 자기 고집으로 ...
  • “허위 경력 만든 위조의 시간”…『조국의 시간』 꼬집은 검찰

    “허위 경력 만든 위조의 시간”…『조국의 시간』 꼬집은 검찰 유료

    “'위조의 시간'에 (자녀들의) 허위 경력이 만들어졌습니다.” 검찰이 11일 피고인 신분으로 나란히 법정에 선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정경심(수감) 동양대 교수 부부의 범행을 놓고 이같이 꼬집었다. 조 전 장관이 최근 『조국의 시간』이란 책을 발간해 자신의 입장을 밝힌 것을 우회 비판한 것이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1일 서초동 서울중앙지법에 피고인 신분으로 ...
  • “허위 경력 만든 위조의 시간”…『조국의 시간』 꼬집은 검찰

    “허위 경력 만든 위조의 시간”…『조국의 시간』 꼬집은 검찰 유료

    “'위조의 시간'에 (자녀들의) 허위 경력이 만들어졌습니다.” 검찰이 11일 피고인 신분으로 나란히 법정에 선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정경심(수감) 동양대 교수 부부의 범행을 놓고 이같이 꼬집었다. 조 전 장관이 최근 『조국의 시간』이란 책을 발간해 자신의 입장을 밝힌 것을 우회 비판한 것이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1일 서초동 서울중앙지법에 피고인 신분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