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럭셔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021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브랜드 대상] 나노 다이아 공법으로 피부에 효과적인 제품 선봬

    [2021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브랜드 대상] 나노 다이아 공법으로 피부에 효과적인 제품 선봬 유료

    럭셔리 스킨케어 브랜드 포슐라(fossula)가 '2021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브랜드 대상' 기능성 화장품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포슐라는 주식회사 뷰오르(VU'OR)가 론칭한 브랜드로 근본적인 피부 개선과 본연의 건강하고 아름다움을 되찾아주는 데 가치를 두고 있으며, 피부에 효과적인 제품을 선보인다. 대표 제품 '포슐라 하이드라퍼스트 퍼스트 퍼밍 크림'은 ...
  • '흰소' 신축년인데, 디올·버버리·몽클레르 왜 '붉은소' 새겼나

    '흰소' 신축년인데, 디올·버버리·몽클레르 왜 '붉은소' 새겼나 유료

    2021년은 신축(辛丑)년, '하얀 소의 해'다. 내달 11일 구정을 앞두고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가 '음력 설'을 위한 한정판 컬렉션을 내 눈길을 끈다. 소의 해답게 소의 문양을 가방과 시계·의류 등에 새긴 예가 많다. 그런데 주로 하얀 소보다는 붉은 소가 인기다. 영국 브랜드 '버버리'가 중국 및 아시아권을 겨냥해 출시한 소의 해 컬렉션. 사진 ...
  • '흰소' 신축년인데, 디올·버버리·몽클레르 왜 '붉은소' 새겼나

    '흰소' 신축년인데, 디올·버버리·몽클레르 왜 '붉은소' 새겼나 유료

    2021년은 신축(辛丑)년, '하얀 소의 해'다. 내달 11일 구정을 앞두고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가 '음력 설'을 위한 한정판 컬렉션을 내 눈길을 끈다. 소의 해답게 소의 문양을 가방과 시계·의류 등에 새긴 예가 많다. 그런데 주로 하얀 소보다는 붉은 소가 인기다. 영국 브랜드 '버버리'가 중국 및 아시아권을 겨냥해 출시한 소의 해 컬렉션. 사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