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딩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임성한 복귀작 '결혼작사 이혼작곡' 첫 방..필명까지 바꿨지만 스타일은 그대로

    임성한 복귀작 '결혼작사 이혼작곡' 첫 방..필명까지 바꿨지만 스타일은 그대로 유료

    ... 없으면 아예 결혼을 하지 말아야한다고 대화를 이어갔다. 극을 이끌어가는 전개 방식은 전작에서 복사해서 붙여놓은 듯 유사했다. 1회에선 30대, 40대, 50대 부부의 결혼 생활을 그렸다. 딩크족인 30대 성훈(판사현)과 이가령(부혜령), 40대 부부인 이태곤(신유신)과 박주미(사피영), 50대 부부인 전노민(박해륜)과 전수경(이시은)의 이야기를 그렸다. 막장 요소는 아직 시작하지 ...
  • '막장대가' 임성한 작가, 6년 공백의 집약체 '결사곡'[종합]

    '막장대가' 임성한 작가, 6년 공백의 집약체 '결사곡'[종합] 유료

    ... 캐릭터는 자기 생각이 강하고 똑똑하다. (작가님이) 현대를 살아가는 가장 멋진 여성 캐릭터를 만들어주셨다. 그 모습을 잘 살려내기 위해 노력 중이다"라고 설명했다. 극 중 이가령이 결혼한 딩크족 30대 여성을 대표한다면, 박주미는 40대, 전수경은 50대 여성상을 녹여낸다. 박주미는 "실제 결혼한 지 20년이 넘었다. 아무래도 작품이 부부 이야기고 결혼 이야기면 연기할 때 결혼 ...
  • 면접때 "애 안 낳을게요" 선언…'모성 페널티' 두려운 2030女

    면접때 "애 안 낳을게요" 선언…'모성 페널티' 두려운 2030女 유료

    ... 곳을 떠나 지금 회사로 이직했는데 여러 차례 고배 끝에 얻은 기회를 잡아야 한다는 절박함이 컸다. 30대 중반의 가임기 기혼자라는 점이 행여나 불리하게 작용할까 싶어 면접관 앞에서 '딩크'(아이 없는 맞벌이 부부)를 선언했다. A씨는 “'계속 일할 수 있다'는 걸 확실히 보여주고 싶어 묻지 않았지만 먼저 어필했다”고 전했다. 28살에 결혼한 B씨(31·여)는 둘째를 고민하다가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