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두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형종의 장타력, 자신의 색깔을 만들다

    이형종의 장타력, 자신의 색깔을 만들다 유료

    ... 13홈런을 쏘아 올렸다. 올 시즌에는 304타석에서 17홈런을 기록 중이다. 타석이 적어졌지만, 홈런은 늘어났다. 이형종의 타수당 홈런(0.06개)은 양의지·나성범(이상 NC) 김재환(두산) 등 국내 거포와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팀 내에선 리그 공동 1위 로베르토 라모스(0.09개)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그는 "올 시즌 강한 타구가 많이 나오고, 비거리도 증가한 것 같다. ...
  • 82년생 '에드먼턴 키즈'…퇴장이 시작됐다

    82년생 '에드먼턴 키즈'…퇴장이 시작됐다 유료

    ... 은퇴했고 태균이 소식까지 들으니 '나도 저런 순간이 오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태균이에게 '고생했다'고 말하고 싶다”고 했다. 정근우(LG), 김강민, 채태인, 신재웅(이상 SK), 정상호(두산)도 현역 생활을 이어가는 중이다. 전성기보다 하락세이지만, 여전히 팀에서 제 몫을 하고 있다. 대부분 내년에도 그라운드를 누빌 전망이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
  • 82년생 '에드먼턴 키즈'…퇴장이 시작됐다

    82년생 '에드먼턴 키즈'…퇴장이 시작됐다 유료

    ... 은퇴했고 태균이 소식까지 들으니 '나도 저런 순간이 오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태균이에게 '고생했다'고 말하고 싶다”고 했다. 정근우(LG), 김강민, 채태인, 신재웅(이상 SK), 정상호(두산)도 현역 생활을 이어가는 중이다. 전성기보다 하락세이지만, 여전히 팀에서 제 몫을 하고 있다. 대부분 내년에도 그라운드를 누빌 전망이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