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종상영화제 홍보대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한국영화 100년사 중 63년 연기인생, 국민배우 안성기가 있기까지

    한국영화 100년사 중 63년 연기인생, 국민배우 안성기가 있기까지

    ... 아들로 출연한 여덟 살 시절의 아역 배우 안성기. 이 장면은 올해 제17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개막공연에 상영됐다. [중앙포토] 지난달 31일 서울 광화문 씨네큐브 극장에서 열린 제17회 ... 1957년 김기영 감독의 '황혼열차'로 데뷔한 그는 여전히 왕성한 현역이다. 한국영화 100주년 홍보위원장으로 바빴던 올해도 여름 대작 '사자'에서 까마득한 후배 박서준과 퇴마 사제로 호흡 맞췄다. ...
  • 대종상영화제, 개봉작 심사한다···출품작 심사 따른 공정성 시비 차단

    대종상영화제, 개봉작 심사한다···출품작 심사 따른 공정성 시비 차단

    ... 공정성을 되찾아 국민들에게 다시 사랑받는 대종상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 김구회(50) 대종상영화제 조직위원장은 19일 서울 여의도에서 열린 제55회 대종상 영화제 간담회에서 이렇게 말했다. ... 했는데, 아직 심사 결과가 취합되지 않았다"며 "22일 언론을 통해 발표하겠다"고 알렸다. 올해 대종상 영화제 홍보대사로는 설경구와 최희서가 위촉됐다. "대종상 영화제가 최근 몇 년 동안 부침이 ...
  • [종합IS] 공정성 자신한 '대종상', 명예회복의 기회 잡을까

    [종합IS] 공정성 자신한 '대종상', 명예회복의 기회 잡을까

    ... 다소 상승하긴했지만 여전히 빈 자리가 많았다. 제대로 준비되지 못한 탓에 벌어진 방송사고도 영화제를 향한 신뢰도를 떨어뜨렸다. 대종상영화제는 절치부심해 올해야말로 새로운 대종상의 재도약을 ... 영화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홍보대사로 위촉된 배우 설경구와 최희서도 영화제를 위한 적극적 참여 의사를 밝혔다. 설경구는 지난해 대종상영화제의 남우주연상 수상자, 최희서는 ...
  • '대종상' 최희서 "100주년 맞는 한국영화, 더 열심히 활동하겠다"

    '대종상' 최희서 "100주년 맞는 한국영화, 더 열심히 활동하겠다"

    배우 최희서가 대종상영화제 홍보대사를 맡은 각오를 밝혔다. 최희서는 1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T컨벤션에서 진행된 제55회 대종상영화제 홍보대사 위촉 및 기자간담회에서 "내년에 한국영화가 100주년을 맞는다. 이런 의미있는 시기에 설경구 선배님과 홍보대사를 맡게 돼서 정말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의미있는 시기이기에 더 열심히 작품 활동을 해 나갈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초점IS] 악몽 재현? D-1 대종상, 후보 90% 불참 확정

    [초점IS] 악몽 재현? D-1 대종상, 후보 90% 불참 확정 유료

    "대부분 참석"이라는 말은 어떤 근거를 통해 나온 것일까. 제53회 대종상영화제 측이 시상식 하루를 앞둔 26일 여전히 "대부분의 후보들이 참석한다"는 입장을 내세우고 있는 가운데, ... 입장을 표명해 알맹이 없는 빈 껍데기 시상식이 되는 것 아니냐는 의견에 힘을 싣고 있다. 대종상영화제 측은 지난 2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대부분의 후보자들이 대종상 참가에 긍정적인 검토를 ...
  • "당일까지 눈치싸움" 53회 대종상영화제 수혜자 없는 촌극

    "당일까지 눈치싸움" 53회 대종상영화제 수혜자 없는 촌극 유료

    ... 동아줄은 결국 '톱스타 섭외'다. 사태를 해결하고 바로잡기 위해 대종상 측은 콧대를 꺾고 '사죄'의 뜻을 연거푸 전하고 있다. 대종상 측은 "이 모든 과정이 대종상영화제가 깨끗하게 태어나기 위한 진통이라 생각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홍보대사 황정민·전지현 및 주요 후보 송강호·배두나 등 1차 불참 확정 시상식 일주일 전 ...
  • '난 왜 안 될까' 그를 키운 건 결핍이었다 유료

    ... '역린'(혜경궁 홍씨 역)과 '표적'(형사반장 역)에 출연했고 '표적'이 제 67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초청받은 덕에 레드카펫에 서는 짜릿함까지 누렸다. 여기서 그쳤다면 ... 배우들 따라가려면 어쩔 수 없었어요. 그러다 보니 매일 10시간 넘게 대학로에서 살았죠. 영화 홍보가 겹쳤을 때였는데 메이크업 하면서도 중얼중얼, 대기하면서도 중얼중얼, 자나깨나 대사만 외웠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