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당협위원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추미애 법무장관설…측근은 “이 시국에 무슨 변 당하려고 맡겠나”

    추미애 법무장관설…측근은 “이 시국에 무슨 변 당하려고 맡겠나” 유료

    ... 많다고 생각할 것”이라고 말했다. 당 차원에서도 추 의원이 입각하면 추 의원 지역구(서울 광진을)를 야당에 빼앗길 수 있어 부담이다. 오세훈 전 시장은 일찌감치 자유한국당 서울 광진을 당협위원장을 맡아 표밭 다지기에 여념이 없다. 추 의원도 요즘 아침부터 지역을 누비는 것으로 알려졌다. 추 의원과 가까운 관계자는 “다섯 번이나 당선된 지역을 떠나는 데엔 명분이 필요하다. 총리라면 ...
  • “민주당보다 더 크게 물갈이…박찬주 논란 아픈 예방주사”

    “민주당보다 더 크게 물갈이…박찬주 논란 아픈 예방주사” 유료

    ... 한국당 현역의원은 109명. 불출마 선언 의원까지 포함, 4분의 1 이상 현역을 교체하겠다는 건 최소 현역 30명 교체를 의미한다. 앞서 한국당은 김병준 비대위 시절 현역의원 21명을 당협위원장에서 탈락시켰다. 박 단장은 총선기획단에 2030과 여성이 소외됐다는 지적엔 “뼈아프게 받아들인다”라며 “곧 출범할 공약개발단엔 여성과 젊은 층의 목소리를 많이 대변토록 하겠다”고 했다. 또한 '영남·강남 ...
  • [강찬호의 시선] 황교안, 말이 아니라 행동이 중요하다

    [강찬호의 시선] 황교안, 말이 아니라 행동이 중요하다 유료

    ... 집회를 여는 등 총선을 앞두고 장외집회에 집착하는 모습을 보인 것도 우려를 산다. 수도권 한 당협위원장의 푸념이다. “조국 사퇴 뒤엔 야권 통합과 공천 개혁이 화두인데 황 대표가 '우리가 조국 하나 ... 두끼는 먹여야 하며 늦게 끝나면 택시비도 줘야 한다. 500만원은 들 텐데 전부 의원이나 위원장 부담이다. 뿐인가. 인증샷(사진)을 집회 전후와 중간 3차례 찍어 당 사무처에 제출해야 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