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나영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름방학', 곤두박질 치는 시청률… "볼 맛이 안 난다"

    '여름방학', 곤두박질 치는 시청률… "볼 맛이 안 난다" 유료

    ... 첫 방송 이후 시청률과 화제성 모두 잃며 대중과 멀어지고 있다. 첫 방송은 좋았다. 시청률 5.0%(이하 닐슨코리아 기준)로 시작했다. 첫방송은 '82년생 김지영' 정유미와 '기생충' 최우식이 나영석 사단과 만남만으로 기대감이 높았다. 그러나 첫방송이 된 후 논란이 뻥뻥 터졌고 시청률로 직결됐다. 두 번째 방송이 4.2%로 떨어졌고 세 번째 방송은 3.1%까지 주저 앉았다. 콘텐츠 영향력 ...
  • '여름방학' 표절 논란… 나영석 답지 않은 해명

    '여름방학' 표절 논란… 나영석 답지 않은 해명 유료

    ... 알지 못하며, 전혀 참고하지 않았다." 표절 의혹을 받고 있는 tvN '여름방학' 제작진이 내놓은 해명이다. 불친절하고 성의없는 답변이다. 첫방송부터 왜색과 표절 논란에 시달리며 나영석 사단의 커리어에 먹칠을 한 '여름방학'이 안일한 대처를 보이고 있다. 왜색 논란에 대해서는 일부 인정하고 사과를 한 상태다. 추가 촬영에 있어 지적 사항을 보완하겠다는 약속도 했다. 문제는 ...
  • '여름방학', 첫 회부터 개학 부르는 왜색과 표절의 논란

    '여름방학', 첫 회부터 개학 부르는 왜색과 표절의 논란 유료

    방송 한 회만에 화제가 아닌, 논란의 중심에 섰다. tvN 나영석 사단의 야심작 '여름방학'이 단 한 회 방송됐을 뿐인데 잡음이 많다. 가장 민감할 왜색 논란이다. '여름방학'은 혼자 또는 친구들과 함께 낯선 곳에서 여행 같은 일상을 즐기며 지친 몸과 마음의 균형을 찾아가는 어른들의 홈캉스 리얼리티 프로그램. 강원도 고성의 한 집에서 7월초 촬영을 시작했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