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권양숙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권양숙
(權良淑 / Kwon Yang-suk)
출생년도 1947년
직업 정치인
프로필 더보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그 옆엔 文·조국·박원순 있었다…옵티머스 이혁진의 '친분샷'

    그 옆엔 文·조국·박원순 있었다…옵티머스 이혁진의 '친분샷' 유료

    ... 인터뷰에서 “국부 창출에 기여할 수 있는 최초의 금융전문 국회의원이 되고 싶었다”고 밝혔다. 해당 인터뷰 기사에는 이 전 대표가 안희정 전 충남지사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와 함께 찍은 사진이 실려 있다. 박원순 서울시장 등과 같이 찍은 사진도 있다. 김안숙 서초구 의원 블로그에는 이 전 대표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함께한 사진도 올라와 있다. 이 ...
  • 수감중 모친상 당한 안희정 임시 석방

    수감중 모친상 당한 안희정 임시 석방 유료

    ... 이 의원은 조문을 마친 뒤 “우리 아버지도 제가 징역살이할 때 돌아가셨다”며 “굉장히 마음이 무겁다”고 말했다. 이해찬 민주당 대표,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 고 노무현 대통령의 부인인 권양숙 여사,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추미애 법무부 장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등은 빈소에 조화를 보냈다. 애초 법무부는 6일 귀휴심사위원회를 열고 안 전 지사의 특별귀휴 조치를 검토할 예정이었으나, ...
  • [사진] 노무현 11주기, 범여 인사 집결

    [사진] 노무현 11주기, 범여 인사 집결 유료

    ... 미래통합당 원내대표도 함께했다. 보수 정당 대표급 인사론 4년 만의 참석이다. 2017년 추도식에서 “현직 대통령으로서 이 자리에 참석하는 것은 오늘이 마지막일 것”이라고 했던 문재인 대통령은 조화를 보냈다. 이날 한명숙 전 국무총리가 추도식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왼쪽부터 노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 이낙연·한 전 총리, 문희상 국회의장, 이 대표.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