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LH직원 알았으면 안팔았다"…땅 치고 후회하는 매도자들

    "LH직원 알았으면 안팔았다"…땅 치고 후회하는 매도자들 유료

    ... 한 주택에서 만난 60대 A씨는 이제야 의문이 풀린다고 했다. A씨 남편은 지난해 6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에게 4042㎡ 면적의 밭을 팔았다. 부동산 등기부 등본 등에 따르면 ... 2명 등 모두 3명이 공동으로 사들였다. ━ LH 직원들에게 땅 판 사람들 만나 보니 국회 국토교통위 이헌승 국민의힘 간사와 국민의힘 의원들이 4일 오전 LH공사 직원 땅투기 의혹과 ...
  • "19.5조 푸는데 왜 난 안줘" 지원금으로 번진 '벼락 거지' 분노

    "19.5조 푸는데 왜 난 안줘" 지원금으로 번진 '벼락 거지' 분노 유료

    ... 지부장은 “어떤 기준으로 제외된 건지 여러 부처에 따져도 아무도 설명하지 못한다”고 말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지난달 9일 중앙일보와 통화에서 “전세버스 업계의 어려움에 저희도 공감을 하지만 ... 협조적인 태도가 오히려 독이 된 거냐”면서 “이제는 전투 모드로 나설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진성준 민주당 의원은 “지입제 전세버스 기사의 경우 그동안 지원금 사각지대에 ...
  • [강갑생의 바퀴와 날개] 가덕도신공항, 이젠 정부의 시간…“사타·예타 원칙대로”

    [강갑생의 바퀴와 날개] 가덕도신공항, 이젠 정부의 시간…“사타·예타 원칙대로” 유료

    ... 당초 원안에 포함됐다가 통째로 빠져버린 조항이 있다. 사전타당성조사(사타) 간소화 규정이다. 국토교통부가 “사업의 골격도 정하지 않은 채 사업을 추진하는 건 불가능하다”며 사타의 필요성을 강변한 ... ▶사업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등을 따져본다. 기간은 1년 정도 걸린다. 우여곡절 끝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법안 소위에서 사타 간소화 규정을 삭제하고, 사타를 원칙대로 시행토록 했다. 이 과정에서 국토부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