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국민의힘, 여당 제대로 견제하려면 박덕흠 결단해야 유료

    국회의원으로서 박덕흠(국민의힘)의 처신은 매우 부적절했다. 대한전문건설협회 중앙회 회장 출신으로 박 의원과 가족이 건설사의 대주주로 있으면서 5년 동안이나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을 했다는 것 자체가 문제다. 심지어 20대 국회 후반기엔 야당 간사도 맡았다. 이해충돌의 책임을 피해 갈 방법이 없어 보인다. 시대의 상식과도 맞지 않는다. 최근 박 의원은 국토위 ...
  • 추미애 “김도읍, 검사 계속했으면 죄없는 이 여럿 잡을 뻔”

    추미애 “김도읍, 검사 계속했으면 죄없는 이 여럿 잡을 뻔” 유료

    ... 없을 만큼의 진척을 이루고 있다“며 '남은 과제의 완결을 위해 더욱 매진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야당 의원을 향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직설적인 비난 발언이 21일 국회에서 또 논란을 낳았다. 이날 밤 열린 국회 법사위 전체회의에서다. 오후 7시37분쯤 잠시 정회가 선포되자 추 장관은 옆자리의 서욱 국방부 장관과 이런 대화를 나눴다. ▶ 서 장관 =“많이 ...
  • 박용만 “여야 합의해 기업의견 무시”…오늘 여야 방문 '규제3법' 철회 촉구

    박용만 “여야 합의해 기업의견 무시”…오늘 여야 방문 '규제3법' 철회 촉구 유료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오른쪽 둘째)이 2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이동하던 중 주호영 원내대표(왼쪽 첫째)와 만나 대화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2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이례적으로 공개 발언을 생략했다. 30분가량 뒤 회의가 비공개로 전환될 때까지 아무런 말도 하지 않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