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구속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윤석열 검찰총장 말이 구구절절 옳다 유료

    ... 중립성과 독립성을 보장하는 차원에서 지켜져 온 원칙이다. 추 장관처럼 장관의 수사지휘권을 마구 휘두른 법무부 장관도 없었다. 지휘권 발동은 추 장관 임명 이전에는 딱 한 차례 발동됐는데, 구속수사 여부에 대한 장관의 뜻을 밝힌 것이었다. 추 장관처럼 연거푸 특정 사건에 대한 총장의 지휘 권한을 박탈한 전임자는 전무하다. 다수의 법조인이 추 장관 행동은 검찰청법에 위배된다고 본다. ...
  • 김관진, 군 댓글공작 혐의 2심도 실형

    김관진, 군 댓글공작 혐의 2심도 실형 유료

    ... 정부 때 국군 사이버사령부의 여론조작 사건 축소·은폐를 지시한 혐의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김관진(71) 전 국방부 장관이 2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았다. 다만 2개월이 감형됐고 1심에 이어 법정구속도 하지 않았다. 서울고법 형사13부(부장판사 구회근 이준영 최성보)는 22일 정치관여 등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장관에게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징역 2년 4개월을 ...
  • 김봉현, 윤석열 측근 윤대진 저격 “영장 기각 청탁해 성공” 유료

    투자자들에게 1조원이 넘는 피해를 입힌 라임 사태의 몸통으로 지목된 김봉현(46·구속)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2차 입장문을 내놨다. 검찰을 상대로 영장 기각 청탁을 해 성공했고, 지난 연말 도주 과정에서 검찰의 도움을 받았다는 것이다. 그는 또 검사 3명에게 1000만원 상당의 술접대를 한 건 '확실한 사실'이고, 검찰 내에서 윤석열 총장을 조직 보호를 중시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