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추장찌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강한 가족] 달콤하고 사르르 녹는 맛, 뇌 유혹해 비만·당뇨병 부르죠

    [건강한 가족] 달콤하고 사르르 녹는 맛, 뇌 유혹해 비만·당뇨병 부르죠 유료

    ... 뇌가 인지 짠 음식은 입맛을 돋우게 해 과식을 촉진한다. 음식을 조리할 때부터 싱겁다고 느낄 정도로 간을 맞추고 김치·젓갈·장아찌 반찬은 작은 접시에 조금씩 담아 먹는다. 염분이 많은 국·찌개를 먹을 땐 국물보다는 건더기 위주로 먹고 처음부터 작은 그릇에 담는다. 양념할 땐 소금·고추장·된장보다 후추·마늘·식초·레몬즙을 활용한다. 외식할 땐 주문하면서 '싱겁게 해달라'고 요청한다. 지방 ...
  • [건강한 가족] 달콤하고 사르르 녹는 맛, 뇌 유혹해 비만·당뇨병 부르죠

    [건강한 가족] 달콤하고 사르르 녹는 맛, 뇌 유혹해 비만·당뇨병 부르죠 유료

    ... 뇌가 인지 짠 음식은 입맛을 돋우게 해 과식을 촉진한다. 음식을 조리할 때부터 싱겁다고 느낄 정도로 간을 맞추고 김치·젓갈·장아찌 반찬은 작은 접시에 조금씩 담아 먹는다. 염분이 많은 국·찌개를 먹을 땐 국물보다는 건더기 위주로 먹고 처음부터 작은 그릇에 담는다. 양념할 땐 소금·고추장·된장보다 후추·마늘·식초·레몬즙을 활용한다. 외식할 땐 주문하면서 '싱겁게 해달라'고 요청한다. 지방 ...
  • [건강한 가족] 달콤하고 사르르 녹는 맛, 뇌 유혹해 비만·당뇨병 부르죠

    [건강한 가족] 달콤하고 사르르 녹는 맛, 뇌 유혹해 비만·당뇨병 부르죠 유료

    ... 뇌가 인지 짠 음식은 입맛을 돋우게 해 과식을 촉진한다. 음식을 조리할 때부터 싱겁다고 느낄 정도로 간을 맞추고 김치·젓갈·장아찌 반찬은 작은 접시에 조금씩 담아 먹는다. 염분이 많은 국·찌개를 먹을 땐 국물보다는 건더기 위주로 먹고 처음부터 작은 그릇에 담는다. 양념할 땐 소금·고추장·된장보다 후추·마늘·식초·레몬즙을 활용한다. 외식할 땐 주문하면서 '싱겁게 해달라'고 요청한다. 지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