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거리 두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주전 중견수 복귀' 이창진 "투수 승부, 이제 쫓기지 않는다"

    '주전 중견수 복귀' 이창진 "투수 승부, 이제 쫓기지 않는다" 유료

    ... 공에 적응했고, 수 싸움이나 변화구 대처에 대한 내 방식이 정립된 것 같다"고 했다. 한층 성장한 이창진을 보고 싶어하는 KIA팬들이 많다. 그러나 광주 지역은 이번 주말까지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를 유지한다. 현재로서는 4일 LG전에서나 홈 관중 입장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이창진은 "빨리 홈 구장 만원 관중 앞에서 야구를 하고 싶다. 원정 경기에서라도 팬들의 함성을 ...
  • [이형석의 리플레이] 거리두기 무시한 롯데의 이상한 프로세스

    [이형석의 리플레이] 거리두기 무시한 롯데의 이상한 프로세스 유료

    ... 관중들이 응원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프로야구 관계자들은 지난 28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NC전 관중석을 보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 대부분의 관중이 홈 팀 1루측에 밀집, 최소 1m 거리 두기가 이뤄지지 않았기 때문이다. 야구 관계자들은 "깜짝 놀랐다. 전혀 예상하지 못한 광경"이라고 입을 모았다. TV로 경기를 본 팬들의 반응도 마찬가지였다. 롯데 구단의 '프로세스'가 작동하지 ...
  • 유관중 전환 기대감 속 '예매 연기' 해프닝… 손님맞이 쉽지 않네

    유관중 전환 기대감 속 '예매 연기' 해프닝… 손님맞이 쉽지 않네 유료

    ... 소식에 팬들은 "무관중으로 다시 전환하는 것이 아니냐"며 불안해했다. 28일 프로야구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NC의 경기에서 1루 관중석 일부에만 팬들이 집중적으로 몰려 앉아 '사회적 거리 두기'에 미흡하다는 질타를 받았던 터였다. 이 때문에 K리그 예매에도 불똥이 튄 것이 아니냐는 의문이 제기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 관계자는 "유관중 경기로 전환할 때 최소 기준은 전후좌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