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변도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분양포커스] 한강 조망 역세권 아파트, 1500만원대 착한 공급가

    [분양포커스] 한강 조망 역세권 아파트, 1500만원대 착한 공급가 유료

    ... 서민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편리한 교통도 암사한강이 주목받는 이유다. 우선 지하철 8호선 암사역이 직선거리로 약 500m에 불과하다. 여기에 5호선 명일역·고덕역도 가깝다. 서울외곽순환도로·강변북로·올림픽대로를 이용하면 강남권까지 20분대다. 주변 생활 인프라도 풍부하다. 이마트·홈플러스·현대백화점 등이 인접해 있고 강동경희대병원·암사종합시장·중앙보훈병원·잠실롯데타운 ...
  • 박영선 “주택 품은 수직정원” 우상호 “16만호 강변아파트”

    박영선 “주택 품은 수직정원” 우상호 “16만호 강변아파트” 유료

    ... 우상호 의원과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7일 오후에 열린 두 번째 TV 토론에서 한층 치열한 공방을 벌였다. 쟁점은 역시 부동산 정책이었다. 박 전 장관은 우 의원의 '16만호 강변도로 공공 아파트' 정책에 대해 “한강 강변의 조망권은 서울시민 모두의 것인데, 아무리 서민들에게 분양해도 특정 사람들에게만 조망권을 줄 수 있는 것 아니냐”고 지적했다. 이에 우 의원은 “지도를 ...
  • 박영선 “골목상권에도 구독경제” 우상호 “1호선 지상구간 지하화”

    박영선 “골목상권에도 구독경제” 우상호 “1호선 지상구간 지하화” 유료

    ... 정책발표회를 열고 “지하철 지상구간이 지역의 발전을 방해하고 있다”며 지하화 구상을 밝혔다. 우 의원이 대표 공약으로 내세우는 '공공주택 16만호 공급'도 방향이 유사하다. 철길과 강변도로 위를 인공대지로 덮어 서민이 부담 가능한 주택 공급을 늘리겠다는 계획이다. 트렌드를 쫓는 박 전 장관과 고전적 이슈를 겨냥하는 우 의원, 이런 차이엔 두 사람의 경선 전략이 반영돼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