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도태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강도태
(姜都泰 )
출생년도 1970년
직업 공무원
소속기관 [現] 보건복지부 제2차관
프로필 더보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코로나 1년 대한민국 보건복지의 변화] 기고 l 다시, 위기를 생각한다

    [코로나 1년 대한민국 보건복지의 변화] 기고 l 다시, 위기를 생각한다 유료

    강도태 보건복지부 제2차관 오늘(23일)은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가 설치된 지 1년째 되는 날이다. 유례없는 전 세계적 감염병 상황에서 우리는 세 차례의 유행을 억제하며 국제사회에서 위기 극복의 모범 사례로서 좋은 평가를 받기도 했다. 모든 국민은 방역의 주체로서, 의료진은 의료현장의 영웅으로서 헌신하였고, 각 부처와 지방자치단체도 적극적으로 방역에 ...
  • 올 설엔 세배도 차례도 어려워졌다

    올 설엔 세배도 차례도 어려워졌다 유료

    ... 유지하고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조치는 설 연휴까지 유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다만 중대본은 다음 주말인 2월 6~7일 거리두기 단계 완화 등 방역조치를 다시 조정할 수 있다고 했다. 강도태 중대본 1총괄조정관은 “현재 유행 상황 판단이 어려운 점을 고려해 일주일 뒤 환자 발생 추이와 재확산 위험성을 재판단해 다중이용시설의 방역수칙을 완화할지를 다시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 올 설엔 세배도 차례도 어려워졌다

    올 설엔 세배도 차례도 어려워졌다 유료

    ... 유지하고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조치는 설 연휴까지 유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다만 중대본은 다음 주말인 2월 6~7일 거리두기 단계 완화 등 방역조치를 다시 조정할 수 있다고 했다. 강도태 중대본 1총괄조정관은 “현재 유행 상황 판단이 어려운 점을 고려해 일주일 뒤 환자 발생 추이와 재확산 위험성을 재판단해 다중이용시설의 방역수칙을 완화할지를 다시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