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간호조무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최서원, 문 대통령에게 '박근혜 사면 요청' 옥중 편지

    최서원, 문 대통령에게 '박근혜 사면 요청' 옥중 편지

    ... 전달했습니다. 2. 광주 척추전문병원 '대리수술' 의혹…"내부 규범에 허용" 다음 소식의 키워드는 "가짜 의사"입니다. 광주광역시의 한 척추 전문 병원에서 의사가 아닌 간호조무사가 대리 수술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건데요. 의료법상, 간호조무사는 의료 행위를 할 수 없습니다. 대리 수술 의혹은 이 병원에서 오랫동안 일한 한 의사의 내부고발을 통해 알려졌는데요. "병원 ...
  • 광주 척추전문병원 간호조무사 '대리수술' 의혹

    광주 척추전문병원 간호조무사 '대리수술' 의혹

    ... 한 척추전문병원을 압수수색했습니다. 압수수색은 3시간 가까이 진행됐습니다. 이 병원은 '대리 수술'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는 곳입니다. 경찰은 해당 병원에서 의사가 아닌 간호조무사가 대신 수술했다는 구체적인 정황이 담긴 증거를 확보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현재 의사 3명과 간호조무사 3명이 의료법 위반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습니다. 광주광역시의 한 척추전문병원에서 ...
  • 성형 1300회 74세 '신의손 원장님'…알고보니 조무사였다

    성형 1300회 74세 '신의손 원장님'…알고보니 조무사였다

    ... 없습니다). AFP=연합뉴스 #A원장님은 '신의 손'으로 불렸다. 보톡스 시술은 기본, 코에 실리콘을 넣거나 눈꼬리 처짐 개선 수술까지도 맡아 했다. 아무도 몰랐다, 그가 사실은 무자격자인 간호조무사였다는 사실을. 2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북부지법 형사8단독 재판부는 의료법 위반 혐의를 받는 간호조무사 A씨(74)에게 징역 1년 4개월을, 의사 B씨(59)에게 징역 1년 8개월을 선고했다. ...
  • "목사 모녀, 고깃값 환불 요구하며 욕설" 녹음 터뜨린 식당

    "목사 모녀, 고깃값 환불 요구하며 욕설" 녹음 터뜨린 식당

    ... CCTV 화면에는 B씨 모녀 주장과 달리 식당 주인 측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었지만, B씨 등은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다. 한편 A씨는 "B씨의 전화번호를 저장해보니, 현재 문학작가이자 간호조무사이자 목사였다"며 "목사라는 사람 입에서 저런 말이 나올 줄은 상상도 못 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은 "역대급 갑질이다" "통화 녹음을 들으니 벌벌 떨린다" "글로만 봐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백신 인과 못밝혀도 1000만원? 그렇게해도 인정받는건 3%뿐

    백신 인과 못밝혀도 1000만원? 그렇게해도 인정받는건 3%뿐 유료

    ... 것뿐만 아니다. 정부의 관리도 미흡하다. 지금까지 보상과 관련한 자세한 설명은 언론을 통해 접하고 있다.” 지난 3월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 후 사지마비 증상이 왔던 40대 간호조무사 A씨의 남편 이모(47)씨는 17일 이렇게 하소연했다. 정부는 이날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접종 후 '중증 이상반응'이 발생한 경우 백신과의 인과성이 확인되지 않아도 ...
  • AZ 맞고 사지마비 조무사 남편 “나라 믿고 접종했는데, 치료·간병에 주 400만원” 유료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사지마비 등 이상 반응이 나타나 치료 중인 간호조무사의 남편 A씨(47)는 20일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답답한 심정을 토로했다. 그의 아내는 지난달 ... 독려만 밀어붙이는 게 문제라고 생각한다”고 목소리를 키웠다. 무엇보다 큰 부담은 치료비와 병간호비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월 “정부가 전적으로 부작용을 책임지며 통상의 범위를 넘어서는 ...
  • 40대 간호조무사, AZ백신 접종 뒤 사지마비 유료

    ... 근력이 저하되는 식으로 신경학적 증상이 악화해 병원 진료를 받았고, 이후로도 호전되지 않아 입원 치료에 들어갔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서정숙 의원이 밝힌 바에 따르면 A씨는 간호조무사로 45세 여성이다. 접종 직후 일주일간 두통을 호소했고, 열흘이 지나선 사물이 겹쳐 보이는 양안 복시 증상까지 나타났다고 한다. 입원한 후로는 사지 마비 증상을 보였다. 서 의원은 A씨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