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콩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3841 / 38,408건

  • 주한 美상의 회장 "한국 경쟁력, 일본보다 월등···바이든 시대가 기회"

    주한 美상의 회장 "한국 경쟁력, 일본보다 월등···바이든 시대가 기회" 유료

    ... 한국이 대부분의 분야에선 일본 등 동북아 다른 국가들보다 월등히 뛰어난 경쟁력을 갖고 있으나 실제 1위로 우뚝 서기 위해선 세제 개편 및 경직된 고용시장 등이 이슈라고 짚었다. 그는 “홍콩의 부재 속에서 한국의 입지는 더 커질 수 있고 아시아 1위 국가로 도약할 수 있는 기로에서 있다”며 “위기를 기회로 바꿔온 한국이라면 일부 혁신을 통해 충분히 1위로 우뚝 설 수 있다고 ...
  • 9년 전 바이든 비밀선물···시진핑 '보시라이 쿠데타' 미리 알았다

    9년 전 바이든 비밀선물···시진핑 '보시라이 쿠데타' 미리 알았다 유료

    ... 부통령과 시진핑 당시 국가부주석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중앙포토] 당시 쿠데타 정보를 미리 시진핑에게 직접 전해준 인물은 오는 20일 취임하는 조 바이든(78) 미국 46대 대통령이었다는게 홍콩의 중국 전문 월간지 『첸사오(前哨·전초)』가 지난 2013년말 보도했던 내용이다. 바이든 당선인이 시 주석의 집권에 '숨은 조력자'였던 셈이다. 시 주석은 이제 '옛 은인' 바이든과 '전략적 ...
  • '신 입체파' 콘도, 기쁨·불안·공포 심리 동시에 담아

    '신 입체파' 콘도, 기쁨·불안·공포 심리 동시에 담아 유료

    ... '심리적 큐비즘'을 보여주는 대표작이다. [사진 더페이지 갤러리] 미국 뉴욕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조지 콘도(George Condo·64)는 요즘 가장 핫한 작가다. 지난해 7월 홍콩 크리스티 경매에서 '포스 필드(Force Field)'(2010)가 600만 달러(약 66억원)에 낙찰되며 작가 최고 경매가를 기록했고, 이보다 석 달 전인 4월의 소더비 온라인 경매에서는 '무의식의 ...
  • '신 입체파' 콘도, 기쁨·불안·공포 심리 동시에 담아

    '신 입체파' 콘도, 기쁨·불안·공포 심리 동시에 담아 유료

    ... '심리적 큐비즘'을 보여주는 대표작이다. [사진 더페이지 갤러리] 미국 뉴욕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조지 콘도(George Condo·64)는 요즘 가장 핫한 작가다. 지난해 7월 홍콩 크리스티 경매에서 '포스 필드(Force Field)'(2010)가 600만 달러(약 66억원)에 낙찰되며 작가 최고 경매가를 기록했고, 이보다 석 달 전인 4월의 소더비 온라인 경매에서는 '무의식의 ...
  • [그 영화 이 장면] 화양연화

    [그 영화 이 장면] 화양연화 유료

    ... 있는 재개봉의 행렬 속에서 최근 돋보이는 작품 하나가 있다. 왕자웨이의 '화양연화'(2000). 이 영화는 왕자웨이가 '시간의 시인'이었다는 걸 새삼 떠올리게 한다. 1960년대 홍콩을 중심으로 싱가포르와 캄보디아까지 아우르는 이 영화는 제목 그대로 인생에서 가장 아름다운 '시간'이다. 그런 이유일까? 이 영화엔 시계의 이미지가 매우 과장된 모습으로 상징처럼 등장한다. 특히 수리첸(장만위)의 ...
  • 대만에 해외인재·돈이 몰린다 “여기가 코로나 피난처”

    대만에 해외인재·돈이 몰린다 “여기가 코로나 피난처” 유료

    ... 대만은 중화권 취재를 위한 해외 언론사들의 피난처가 되고 있다. 대만 외교부에 따르면 상주 외신기자는 2019년 51개사 90명에서 지난해 말 71개사 124명으로 늘었다. 지난해 홍콩보안법 제정 등 중국 당국의 권위주의 정책으로 외신들이 '홍콩 엑소더스'에 나선 때문으로 보인다. 중국 본토는 물론 홍콩·마카오에서도 뉴욕타임스·워싱턴포스트·월스트리트저널 등 미국 기자들의 취재가 ...
  • 코로나 상처 보듬는 붓터치, 올해 미술계 화두는 치유

    코로나 상처 보듬는 붓터치, 올해 미술계 화두는 치유 유료

    올해는 루이스 부르주아, 아이 웨이웨이, 박수근 등 거장들의 전시가 기대를 모은다. 사진은 2019년 홍콩 하우저앤워스 갤러리에서 열린 부르주아 전시. 이은주 기자 팬데믹의 시기, 예술은 인류에게 어떤 의미이고 무엇을 해줄 수 있을까. 코로나19가 국내외 미술계에 던져준 화두다. 대형 미술관과 주요 갤러리들은 이런 고민을 담아 올해 전시를 준비했다. 주목할 ...
  • [신각수의 한반도평화워치] 한·미 동맹 기축으로 한·중 동반자 관계 관리해야

    [신각수의 한반도평화워치] 한·미 동맹 기축으로 한·중 동반자 관계 관리해야 유료

    ... 개편하고 미국을 제쳐 세계를 지배하려 한다고 보았다. 이런 인식을 바탕으로 관세 폭탄을 넘어 무역·투자 제재, 클린 네트워크, 비자 제한, 대만 관계 강화, 남중국해 항행의 자유 작전, 홍콩·위구르 인권 제재 등 동시다발 조치로 대립을 심화시켰다. 미·중은 대립하며 협력 11월 대선이라는 국내 정치 요인도 있었지만, 신냉전 도래라 일컬을 수준의 강한 대중 압박 정책을 펼쳤다. ...
  • 아무리 코로나라도…외국인 투자 감소 심상치않다

    아무리 코로나라도…외국인 투자 감소 심상치않다 유료

    ... 외국인 투자액(신고 기준)을 보면 무역 갈등을 겪고 있는 일본이 절반 가까이(-49.1%) 줄었다. 미국(-34.5%)과 유럽연합(EU·-33.8%)도 큰 폭으로 감소했다. 반면 중국·홍콩·싱가포르 등 중화권(26.5%)은 크게 늘었다. 특히 중국은 19억9000만 달러로 2019년과 비교해 배 이상 증가했다. 올해도 전망은 좋지 않다. 유엔무역개발회의(UNCTAD)는 올해 ...
  • 아무리 코로나라도…외국인 투자 감소 심상치않다

    아무리 코로나라도…외국인 투자 감소 심상치않다 유료

    ... 외국인 투자액(신고 기준)을 보면 무역 갈등을 겪고 있는 일본이 절반 가까이(-49.1%) 줄었다. 미국(-34.5%)과 유럽연합(EU·-33.8%)도 큰 폭으로 감소했다. 반면 중국·홍콩·싱가포르 등 중화권(26.5%)은 크게 늘었다. 특히 중국은 19억9000만 달러로 2019년과 비교해 배 이상 증가했다. 올해도 전망은 좋지 않다. 유엔무역개발회의(UNCTAD)는 올해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