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4123 / 41,222건

  • 송민규, 도쿄올림픽에 한발 더 다가가다

    송민규, 도쿄올림픽에 한발 더 다가가다 유료

    ... 귀환을 알리는 골을 터뜨리며 2-1 승리를 이끌었다. 이후 10라운드 광주 FC전 1-0 승리에 이어 수원 FC전까지 3연승을 신고했다. 송민규는 시즌 5호골을 성공시켰다. 본격적으로 득점 경쟁에 뛰어들었음을 알리는 골이다. 또 지난 시즌보다 더 성장했다고 알리는 골이기도 하다. 그는 2020시즌 27경기에 나서 10골을 넣었다. 김기동 포항 감독의 절대 신뢰 속에서 무럭무럭 ...
  • 그림 뚫고 나올 듯한, 잎새에 이는 바람소리

    그림 뚫고 나올 듯한, 잎새에 이는 바람소리 유료

    ... 함께 한 대표 서화가들의 작품과 함께 관람객을 맞고 있다. 1921년에 열린 한국 최초의 근대미술단체인 서화협회의 첫 전시 100주년을 기념하는 이 전시엔 안중식과 함께 어진화사(御眞畵師·의 초상을 그리는 화가)로 활동한 소림 조석진(1853~1920)의 작품을 비롯, 청운 강진희(1851~1919), 위창 오세창(1864~1953), 해강 김규진(1868~1933), ...
  • 이재용 '백신 특사론'…“반도체 지렛대로 백신 확보해야”

    이재용 '백신 특사론'…“반도체 지렛대로 백신 확보해야” 유료

    ... 이사로 활동하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돈독한 관계를 쌓았다.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과 모디 인도 총리, 응우옌쑤언푹 베트남 총리,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연합 세제 등과도 가까운 사이다. 지난해 이건희 회장 별세 때 부시 전 대통령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등이 빈소에 조화를 보내기도 했다. 이재용, 마스크 대란 땐 ...
  • [outlook] 미얀마 임시정부, 소수민족과 연방군 추진…군부 꺾을 변수

    [outlook] 미얀마 임시정부, 소수민족과 연방군 추진…군부 꺾을 변수 유료

    ... 군부는 샨주남부군, 미얀마민족민주주의동맹군 등 반군 소탕에 나섰는데, 태국과의 국경인 '황금의 삼각지대'에서 재배되는 아편 거래 이권을 장악하기 위한 것이란 얘기도 있다. 전설적인 마약 로싱한과 쿤사가 미얀마 군부의 비호를 받으며 승승장구했고, 그의 자녀들은 미얀마 굴지의 재벌로 성장했다. 미얀마 중남부 산악지대를 본거지로 반정부 투쟁을 벌인 카렌족은 군부의 대대적 인종 ...
  • 살아남은 최형우, 레전드에 다가서다

    살아남은 최형우, 레전드에 다가서다 유료

    ... 원동력이다. 최형우는 이에 대해 "나는 늦은 나이에 (주전으로 뛰기) 시작해서 힘이 많이 남아 있다. 그래서 나이 영향이 크지 않은 것"이라며 웃어 보였다. 우리 나이 서른여덟살에 타격(0.376)을 차지한 지난해도 연말 시상식 수상 소감을 통해 비슷한 말을 남겼다. 자신의 한계를 그저 숫자(나이)로 정해두지 않겠다는 의지가 엿보인다. 구체적인 목표도 없다. 그는 "그저 팀 ...
  • [우리말 바루기] 북한산과 에베레스트산 유료

    ... 섬, 강(江), 산(山)처럼 띄어쓰기가 변경된 말은 가(街), 고원(高原), 곶(串), 관(關), 궁(宮), 만(灣), 반도(半島), 부(府), 사(寺), 산맥(山脈), 성(城), 성(省), 어(語), (王), 요(窯), 인(人), 족(族), 주(州), 주(洲), 평야(平野), 현(縣), 호(湖) 등이다. 이은희 기자 lee.eunhee@jtbc.co.kr
  • [국민의 기업] 한강뷰 만끽하며 인생사진 찰칵용양봉저정 근린공원 30일 개방

    [국민의 기업] 한강뷰 만끽하며 인생사진 찰칵용양봉저정 근린공원 30일 개방 유료

    ... 한강을 건넌 후 잠식 휴식을 취했던 시설이다. 주변의 우뚝 선 산과 흘러드는 한강의 모습이 마치 '용이 뛰놀고 봉황이 나는 것 같다'고 해 정조가 직접 이름을 지었다. 동작구는 230년 전 의 공간을 주민을 위한 공간으로 바꾸고자 민선 6기부터 '용양봉저정 일대 관광명소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50m 높이의 뒷산에 한강을 조망할 수 있는 공원을, 용양봉저정 앞에는 역사 ...
  • [우리말 바루기] 북한산과 에베레스트산 유료

    ... 섬, 강(江), 산(山)처럼 띄어쓰기가 변경된 말은 가(街), 고원(高原), 곶(串), 관(關), 궁(宮), 만(灣), 반도(半島), 부(府), 사(寺), 산맥(山脈), 성(城), 성(省), 어(語), (王), 요(窯), 인(人), 족(族), 주(州), 주(洲), 평야(平野), 현(縣), 호(湖) 등이다. 이은희 기자 lee.eunhee@jtbc.co.kr
  • [이정우의 스포츠랩소디] 기득권과 충돌했던 EPL 최초의 외국인 구단주

    [이정우의 스포츠랩소디] 기득권과 충돌했던 EPL 최초의 외국인 구단주 유료

    ... 오른 인물이었다. 그는 '하우스 오브 프레이저' 인수 과정에도 문제를 일으켜 당국의 조사를 받았고, 영국 정치인들에게 돈과 편의를 제공해 물의를 일으킨 적도 있다. 알 파애드는 영국 실과의 갈등으로 그가 일으켰던 많은 논란의 화룡점정을 찍었다. 갈등의 중심에는 그의 아들 도디와 다이애나 세자비가 있었다. 최근 99세를 일기로 타계한 필립 공은 사실 다이애나가 유일하게 ...
  • MVP·다승왕 난 자리, 안녕하신가요

    MVP·다승 난 자리, 안녕하신가요 유료

    알몬테(왼쪽부터)·로하스·알칸타라·로켓. IS포토 지난해 KBO리그 MVP(최우수선수) 멜 로하스 주니어와 다승(20승) 라울 알칸타라(이상 한신)가 본격적으로 일본 무대 도전에 나선다. 두 선수는 2020시즌 종료 뒤 한신과 계약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에 따른 일본 정부의 외국인 입국 금지 조치로 인해 지난 4일에야 일본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