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오타와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87 / 870건

  • 산업 디자이너 카림 라시드 "컬러풀한 원색은 상상력 자극해"

    산업 디자이너 카림 라시드 "컬러풀한 원색은 상상력 자극해" 유료

    ... 너무 많은 제품이 있다. 제 역할을 하지 못하는 제품 여러 개보다 이를 대체할 수 있는 하나의 지속가능한 디자인 제품을 만들어 내는 것이 중요하다.” 카림 라시드가 디자인한 보컨셉의 '오타와' 소파. 상황에 따라 모양과 용도를 변화시킬 수 있는 모듈 구조와 유기적으로 연결되는 곡선 라인이 돋보인다. [사진 보컨셉] 대체가능 하다는 것은 기능이 다양하다는 것인가. 모듈형 ...
  • 산업 디자이너 카림 라시드 "컬러풀한 원색은 상상력 자극해"

    산업 디자이너 카림 라시드 "컬러풀한 원색은 상상력 자극해" 유료

    ... 너무 많은 제품이 있다. 제 역할을 하지 못하는 제품 여러 개보다 이를 대체할 수 있는 하나의 지속가능한 디자인 제품을 만들어 내는 것이 중요하다.” 카림 라시드가 디자인한 보컨셉의 '오타와' 소파. 상황에 따라 모양과 용도를 변화시킬 수 있는 모듈 구조와 유기적으로 연결되는 곡선 라인이 돋보인다. [사진 보컨셉] 대체가능 하다는 것은 기능이 다양하다는 것인가. 모듈형 ...
  • [분수대] 위대한 개츠비 곡선과 개천용

    [분수대] 위대한 개츠비 곡선과 개천용 유료

    ... 개츠비 곡선'으로 명명했다. 가난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나 맨몸으로 막대한 부를 일군 개츠비가 주인공인 소설 『위대한 개츠비』에서 따왔다. '위대한 개츠비 곡선'은 마일스 코락 캐나다 오타와대 교수가 소득불평등(지니 계수)과 소득 대물림 수준의 상관관계를 분석해 도출한 결과다. 덴마크 등 지니 계수가 낮은(소득 불평등 정도가 낮은) 나라에서는 가난한 집에 태어나도 계층 이동이 ...
  • 미국, 한·미 동맹서 안 쓰던 '문 정부' 표현 쓰며 강한 불만

    미국, 한·미 동맹서 안 쓰던 '문 정부' 표현 쓰며 강한 불만 유료

    ━ 지소미아 종료 후폭풍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지난 22일(현지시간) 캐나다 오타와에서 크리스티아 프릴랜드 캐나다 외교장관(오른쪽)과 회담한 뒤 공동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 자리에서 '한국이 정보 공유 협정에 관해 내린 결정을 보고 실망했다“고 말했다. [AFP=연합뉴스] 청와대가 지난 22일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
  • 미국, 한·미 동맹서 안 쓰던 '문 정부' 표현 쓰며 강한 불만

    미국, 한·미 동맹서 안 쓰던 '문 정부' 표현 쓰며 강한 불만 유료

    ━ 지소미아 종료 후폭풍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지난 22일(현지시간) 캐나다 오타와에서 크리스티아 프릴랜드 캐나다 외교장관(오른쪽)과 회담한 뒤 공동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 자리에서 '한국이 정보 공유 협정에 관해 내린 결정을 보고 실망했다“고 말했다. [AFP=연합뉴스] 청와대가 지난 22일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
  • [부고] 송옥희씨 外 유료

    ... 박기준·소연씨 모친상=19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21일 오전 7시, 3010-2262 ▶이설우씨 별세, 이상윤(전국경제인연합회 상무)·현숙·현영씨 부친상, 박성은(포항대동고 교사)·박만영씨(오타와한인교회 목사) 장인상=대구 계명대 동산병원, 발인 21일, 053-258-4444 ▶장배식씨(배성기연 실업 대표) 별세, 고혜령씨(전 국사편찬위원회 편사부장) 남편상, 장정열(㈜케이카 팀장)·제열(㈜씨엔씨셀렉스 ...
  • [단독] “화웨이 사태…캐나다는 미·중 코끼리 싸움에 밟히는 잔디”

    [단독] “화웨이 사태…캐나다는 미·중 코끼리 싸움에 밟히는 잔디” 유료

    ... 90년대에는 상상할 수 없던 일이다. 연간 15만 명의 캐나다인이 한국을 찾고 있다. 작년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입소문이 많이 났다. 몇달 전 캐나다에서 방탄소년단(BTS) 콘서트가 인기를 끌었고 수도 오타와의 한국 문화원에는 다양한 인종의 청소년들이 모여드는 등 K-pop, 한국 음식이 하나의 문화로 자리잡고 있다.” 이유정 기자 uuu@joongang.co.kr
  • 골든글로브 사회 맡고 주연상…'샌드라 오'의 날

    골든글로브 사회 맡고 주연상…'샌드라 오'의 날 유료

    ... 현장에서는 샌드라 오의 아버지 오준수씨와 어머니 전영남씨가 턱시도와 검은 드레스 차림으로 객석에서 딸의 수상을 축하하는 모습이 방송 화면에 포착됐다. 샌드라 오는 1971년 캐나다 온타리오주 오타와 교외의 네피안에서 이들 부부의 세 아이 가운데 둘째 딸로 태어났다. 두 부부는 각각 사업가와 생화학자로 알려져 있다. 어머니 전영남씨는 지난해 에미상 시상식에 한복을 입고 참석한 모습이 ...
  • 가이드 때리고 女접대부 요구...예천군의회 국제 망신

    가이드 때리고 女접대부 요구...예천군의회 국제 망신 유료

    ... 전원과 의회 사무국 직원 5명 등 14명은 지난해 12월 20일부터 29일까지 7박 10일간 미국과 캐나다 해외연수를 떠났다. 미국 볼티모어 시청·시의회와 페어팩스 카운티 정부, 캐나다 오타와 시청·시의회, 몬트리올 시청·시의회를 방문하는 연수였다. 1명당 442만원씩 총 6188만원의 예산을 썼다. 연수 나흘째인 12월 23일 문제의 폭행 사건이 일어났다. 이날 오후 6시쯤(현지시각) ...
  • [이재민의 퍼스펙티브] 와해 위기의 WTO 체제, 한국이 개혁 주도하자

    [이재민의 퍼스펙티브] 와해 위기의 WTO 체제, 한국이 개혁 주도하자 유료

    ... 유럽연합(EU)·캐나다 등이 앞장서 어떻게든 미국의 요구를 반영하고 동시에 다른 나라들도 수용할 만한 '최소공배수' 찾기에 골몰하고 있다. 희미한 불빛이 보인 건 지난 10월 25일 캐나다 오타와에서 개최된 12개국 회의다. 첨예하게 맞서는 미·중을 빼고 나름 각 지역을 대표하는 '합리적'인 12개국이 모인 회의다. 호주·브라질·캐나다·칠레·EU, 일본·케냐·멕시코·뉴질랜드·노르웨이·스위스,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