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양승태 대법원장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70 / 698건

  • [총선D-16 여론조사] 서울 승부처 5곳 중 4곳 민주당 우세

    [총선D-16 여론조사] 서울 승부처 5곳 중 4곳 민주당 우세 유료

    ... 전략공천된 이 후보를 견제했다. '판사 대 판사' 구도 속에 지난 정부의 사법농단 사건도 변수가 되고 있다. 상고법원 도입 반대와 사법개혁에 앞장서 피해를 봤다는 이 후보의 주장과 달리 양승태대법원장 시절 입법을 설득하는 자리에 참석했다는 법정 증언(이규진 전 판사)이 나오기도 했다. 서울 동작을에서 맞붙는 이수진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나경원 미래통합당 후보가 휴일인 29일 ...
  • [총선D-16 여론조사] 서울 승부처 5곳 중 4곳 민주당 우세

    [총선D-16 여론조사] 서울 승부처 5곳 중 4곳 민주당 우세 유료

    ... 전략공천된 이 후보를 견제했다. '판사 대 판사' 구도 속에 지난 정부의 사법농단 사건도 변수가 되고 있다. 상고법원 도입 반대와 사법개혁에 앞장서 피해를 봤다는 이 후보의 주장과 달리 양승태대법원장 시절 입법을 설득하는 자리에 참석했다는 법정 증언(이규진 전 판사)이 나오기도 했다. 서울 동작을에서 맞붙는 이수진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나경원 미래통합당 후보가 휴일인 29일 ...
  •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유료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을 받는 양승태대법원장과 고영한·박병대 전 대법관(왼쪽부터)이 21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속행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말 ... 남용 의혹 재판에서 잇달아 무죄 선고를 받은 후배 판사들을 보며 밝힌 소회다. 지난주 양 전 대법원장과 만난 복수의 법조계 관계자는 중앙일보에 “양 전 원장이 이번 사건으로 고초를 겪은 후배 판사들에게 ...
  •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양승태, 성창호 등 후배 판사 무죄에 “마음의 짐 덜어 다행” 유료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을 받는 양승태대법원장과 고영한·박병대 전 대법관(왼쪽부터)이 21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속행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말 ... 남용 의혹 재판에서 잇달아 무죄 선고를 받은 후배 판사들을 보며 밝힌 소회다. 지난주 양 전 대법원장과 만난 복수의 법조계 관계자는 중앙일보에 “양 전 원장이 이번 사건으로 고초를 겪은 후배 판사들에게 ...
  • '사법농단' 의혹 임성근 판사도 무죄…양승태 판결 영향에 촉각

    '사법농단' 의혹 임성근 판사도 무죄…양승태 판결 영향에 촉각 유료

    ... 불법행위로 징계사유에는 해당하지만 직권남용으로형사 처벌할 수는 없다는 판단이다. 법조계는 임 부장판사 사건을 특히 주목해왔다. 검찰이 양승태대법원장에게도 재판 개입으로 인한 직권남용 혐의를 다수 적용한 만큼 임 부장판사 재판의 결과가 양 전 대법원장 재판 결과를 가늠할 척도이기 때문이다. 백희연 기자 baek.heeyoun@joongang.co.kr
  • '사법농단' 의혹 임성근 판사도 무죄…양승태 판결 영향에 촉각

    '사법농단' 의혹 임성근 판사도 무죄…양승태 판결 영향에 촉각 유료

    ... 불법행위로 징계사유에는 해당하지만 직권남용으로형사 처벌할 수는 없다는 판단이다. 법조계는 임 부장판사 사건을 특히 주목해왔다. 검찰이 양승태대법원장에게도 재판 개입으로 인한 직권남용 혐의를 다수 적용한 만큼 임 부장판사 재판의 결과가 양 전 대법원장 재판 결과를 가늠할 척도이기 때문이다. 백희연 기자 baek.heeyoun@joongang.co.kr
  • [사설] 판사 무죄, 드루킹 유죄…법원서 뒤집히는 정권의 '정의' 유료

    ... '문화계 블랙리스트' 사건의 하급심 결정이 뒤집혔다. 대법원이 직권남용죄 적용이 법리적으로 옳지 않다고 판단한 데 따른 일이었다. 이처럼 '적폐청산'의 광풍 속에서 박근혜 정부 고위 관계자나 양승태 대법원장 체제에서 핵심 보직을 맡았던 판사들을 겨냥한 정권과 검찰의 단죄 작업이 법원에서 속속 제동이 걸리고 있다. 반면에 문재인 대통령의 당선을 바라며 첨단 장비까지 동원해 조직적으로 여론을 ...
  • [view] 사법부 독립 강조하던 민주당, 법복 정치인 줄줄이 영입

    [view] 사법부 독립 강조하던 민주당, 법복 정치인 줄줄이 영입 유료

    ... 16일) 사흘 전에 사표가 수리된 그는 법원 내 진보 판사 모임인 우리법연구회 출신이다. '양승태 코트'와 맞서 사법개혁을 요구한 전국법관대표회의 초대 의장을 지냈다. 사법의 정치화에 대한 ... 데다 민주당의 '트로이카'가 사법농단을 온몸으로 겪은 이들이기 때문이다. 이탄희 전 판사는 양승태대법원장 체제의 사법행정권 남용을 최초로 폭로했고, 이수진 전 부장판사는 판사 블랙리스트의 ...
  • 추미애 '청와대 선거개입' 의혹 13명 공소장 공개 거부 유료

    ... 더불어민주당 당내 경쟁자를 '교통정리'하는 데 청와대 인사들이 개입한 과정도 적혀 있다고 한다. 그동안 법무부는 대부분의 공소장을 기소 1~2일 내에 제출해 왔다. 박근혜 전 대통령, 양승태대법원장은 물론,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을 불기소했을 때도 당일 혹은 하루 뒤에 공소장을 국회에 넘겼다. 한 현직 검사는 “2005년 5월 참여정부 때부터 ...
  • 대법, 블랙리스트 파기환송…직권남용죄 문턱 높아졌다

    대법, 블랙리스트 파기환송…직권남용죄 문턱 높아졌다 유료

    ... 원심은 파기했다. ━ “상하기관 공무원끼리 업무협의, 직권남용으로 보기 어렵다” 김명수 대법원장(가운데)을 비롯한 대법관들이 30일 오후 '문화계 블랙리스트' 관련 판결을 위해 심판정으로 ... 것”이라고 말했다. 법조계에선 이날 대법원의 판결이 직권남용죄로 기소된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양승태대법원장, 우병우 전 민정수석 등 전·현직 정부 인사 재판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내다봤다.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