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아파트 방화살인범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10건

  • 안인득 사형 선고…국민배심원 9명 중 8명 동의

    안인득 사형 선고…국민배심원 9명 중 8명 동의 유료

    경남 진주 아파트 방화살인범 안인득. [뉴시스] 자신이 살던 아파트 주거지에 불을 지르고 흉기로 이웃 주민 22명을 죽이거나 다치게 한 안인득(42·사진)에게 1심에서 사형이 선고됐다. 창원지법 형사4부(이헌 부장판사)는 27일 경남 진주시 한 아파트에 불을 지른 뒤 대피하는 이웃 주민 5명을 살해하고 17명을 다치게 한 혐의(살인 등)로 재판에 넘겨진 안인득에 ...
  • 다섯명 희생 뒤에야 매뉴얼 지키는 경찰

    다섯명 희생 뒤에야 매뉴얼 지키는 경찰 유료

    ━ [이슈추적] 진주 무차별 살인범 진주시 아파트 방화·살인 참사 현장에 주민 등이 가져온 하얀 국화가 쌓이고 있다. [연합뉴스] “폭력을 행사하고 경찰에 잡혀갔는데 얼마 후 풀려났다는 ... 선정과 관련한 상담을 하다 “관리소장을 죽여버리겠다”며 뛰쳐나갔다. 경찰 조사 결과 김씨는 아파트 관리소장이 관리비 납부를 독촉하자 지난 16일 오후 4시40분쯤 관리소장을 집으로 불러 흉기를 ...
  • 다섯명 희생 뒤에야 매뉴얼 지키는 경찰

    다섯명 희생 뒤에야 매뉴얼 지키는 경찰 유료

    ━ [이슈추적] 진주 무차별 살인범 진주시 아파트 방화·살인 참사 현장에 주민 등이 가져온 하얀 국화가 쌓이고 있다. [연합뉴스] “폭력을 행사하고 경찰에 잡혀갔는데 얼마 후 풀려났다는 ... 선정과 관련한 상담을 하다 “관리소장을 죽여버리겠다”며 뛰쳐나갔다. 경찰 조사 결과 김씨는 아파트 관리소장이 관리비 납부를 독촉하자 지난 16일 오후 4시40분쯤 관리소장을 집으로 불러 흉기를 ...
  • 진주 살인범, 9년 전에도 대학생 얼굴에 흉기 휘둘렀다

    진주 살인범, 9년 전에도 대학생 얼굴에 흉기 휘둘렀다 유료

    진주 아파트 살인 사건 피의자 안인득씨가 18일 구속영장 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진주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송봉근 기자] 경남 진주시 '묻지마 살인' 사건의 범인 안인득(42)이 9년 ... 창원지방법원은 18일 안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법원은 이날 오전 안씨에 대해 현존구조물방화 및 살인 혐의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했다. 법원에 가기 직전 경찰 조사에서 ...
  • 이웃집 괴물, 7번 막을 기회 있었다

    이웃집 괴물, 7번 막을 기회 있었다 유료

    17일 새벽 경남 진주시의 한 아파트에서 안모(42)씨가 불을 지른 뒤 대피하는 주민들에게 흉기를 휘둘러 5명이 숨지고 13명이 다쳤다. 사망자는 여성·아이·노인이다. 지난해 12월 ... 음해하려는 세력에 방어하기 위해 그랬다'는 등 횡설수설하고 있다”고 전했다. 17일 진주 방화 및 흉기 살인사건의 희생자 최모(18)양 가족이 범인 안모(42)씨의 상습적 위협에 설치한 ...
  • 이웃집 괴물, 7번 막을 기회 있었다

    이웃집 괴물, 7번 막을 기회 있었다 유료

    17일 새벽 경남 진주시의 한 아파트에서 안모(42)씨가 불을 지른 뒤 대피하는 주민들에게 흉기를 휘둘러 5명이 숨지고 13명이 다쳤다. 사망자는 여성·아이·노인이다. 지난해 12월 ... 음해하려는 세력에 방어하기 위해 그랬다'는 등 횡설수설하고 있다”고 전했다. 17일 진주 방화 및 흉기 살인사건의 희생자 최모(18)양 가족이 범인 안모(42)씨의 상습적 위협에 설치한 ...
  • [노트북을 열며] 더위 재난, 냉방 복지

    [노트북을 열며] 더위 재난, 냉방 복지 유료

    박태희 내셔널팀 기자 듣기만 해도 불쾌해지는 단어 '살인' '방화', 앞이 깜깜해지는 단어 '정전(停電)'. 이들 세 단어가 올여름 하나의 원인에서 비롯돼 일제히 현실로 닥쳤다. 40도를 넘나드는 찜통더위는 연쇄살인범이었다. 5월 20일 이후 44명이 온열질환으로 목숨을 잃었다. 고온의 직사광선은 석탄 더미, 깻묵 더미, 고철이 쌓인 재활용 폐기물 더미에 ...
  • "위층 노인 새벽녘 망치로 쿵쿵" 올라가보니

    "위층 노인 새벽녘 망치로 쿵쿵" 올라가보니 유료

    살인·방화 등 극단적 상황까지 부르는 층간소음 문제도 이웃 간 대화와 배려를 통해 해결할 수 있다는 걸 보여주는 사례들은 많다. 서울 신정동의 건축한 지 10년 넘은 아파트 16층에 거주하는 이모(48)씨는 2011년 12월부터 밤마다 잠을 제대로 이룰 수가 없었다. 그는 “위층에 사는 할아버지가 새벽녘에 망치를 들고 여기저기 쿵쿵 치고 돌아다닌다”며 한국환경공단의 ...
  • 시늉뿐인 구조금, 유족은 두 번 운다

    시늉뿐인 구조금, 유족은 두 번 운다 유료

    ... 성추행범에게 외동딸 허모(당시 11세)양을 잃은 부모는 사건 두 달 뒤 이사를 했다. 집에서 살인범 김모(55)씨의 가게가 있는 서울 용산의 용문시장이 훤히 보였기 때문이다. 어머니 이씨는 이후 ... “2억5900만원을 배상하라”는 판결을 받았다. 그러나 김씨는 검거된 지 5일 만에 부인을 통해 자신명의 아파트를 팔아버렸다. 결국 한 푼도 받지 못하고 있다. 부모는 “범인은 재판 중 범행을 반성하고 ...
  • “사형 제한적 적용 마땅” 판결/대법 살인범에 원심깨고 무기선고 유료

    ... 헌법재판소의 심리가 계속중인 가운데 대법원이 이례적으로 원심에서 사형을 선고받은 20대 강도살인범의 양형부당주장을 받아들여 무기징역 판결을 선고했다. 대법원 형사3부(주심 김상원대법관)는 14일 ... 88년 11월10일 중학교동창생인 공범들과 함께 차치기강도행각을 벌이기 위해 서울 반포2동 경남아파트 앞에서 귀가중이던 신모씨(45)의 프레스토승용차를 뺏으려다 반항하는 신씨의 배를 흉기로 찔러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